상단여백
HOME 스타 인사이드
이병헌 강병규 사건, 강병규 "이병헌과는 끝까지…"

이병헌 강병규 사건, 강병규 “이병헌과는 끝까지…”

이병헌 강병규 사건이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과거 강병규의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이병헌 강병규 사건은 이병헌을 고소한 전 여자친구 권 모씨 배후에 강병규가 있다는 소문에 시달리며 급기야 전 모 CS해피엔터테인먼트 대표 측과 본의 아닌 폭력 사건에 연루된 것으로 촉발됐다.

당시 강병규는 법무부로부터 출국금지 조치까지 당하는 수모를 겪었다.

이병헌 강병규 사건에서 이병헌 측은 강병규를 공갈 미수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 이는 강병규와 이병헌 전 여친 권씨가 모종의 관계가 있음을 파악한 이병헌 측에서 강병규를 권씨의 배후로 지목한 데 따른 것이다.

▲ 이병헌 강병규
이에 강병규는 “이병헌 측에서 드디어 나까지 걸고 넘어졌다”며 “그동안 혼자서 잠자코 있었지만 이젠 아니다. 조만간 변호사 선임을 통해 정식으로 법적 대응을 하겠다. 이병헌과는 끝까지 갈 것이다.”고 강경한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이병규 강병규 사건 이후 강병규와 이병헌 관계는 악화일로로 치달았다. 특히 지난 2012년 이병헌과 이민정의 열애 소식이 공개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강병규는 이병헌을 상대로 ‘이변태’라는 입에 담지도 못할 단어로 지칭하는 등의 막말을 남긴 바 있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병헌 강병규, 김승우 "등뒤에서 야구방망이로 가격 당한 건 강병규"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판결 후 이병헌 측이 강병규에 한 말은? icon강병규 이병헌, 악 VS 선? 강병규 과거 발언 '눈길' icon이병헌 협박모델 이지연, 한 모씨로 활동? icon이민정 반응, 이병헌 소속사 입장과 같은 맥락? icon이지연 이병헌 사건, 이병헌 측 조심스런 대응 이유는? icon이병헌 모델 이지연, 합의 노린 연출된 발언? icon이병헌 이민정, SNS 글 '의미심장' icon이지연 "이병헌 사건과 무관…동명이인일 뿐" icon이지연 이병헌, 강병규의 1년7개월만 트윗 '눈길' icon이병헌 협박사건, 글램 다희 측 "연예인 개인 사생활…" icon이병헌 다희, 한류★ 상대로 한 현직 아이돌의 '간 큰' 범죄 icon이병헌 다희 사건 사과 [전문] "가장 소중하고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큰 실망과 상처 줘"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두 사람의 질긴 악연 새삼 주목 icon강병규 막말 "이병헌ㆍ이민정 잡놈들은 참…" icon강병규 막말 "내가 홍길동? 뵨태를 변태라 못 부르게?" icon강병규 "이변태…" 막말 '눈길' icon이병헌 협박녀, 과거 강병규 사건 이어 또? icon글램 다희 과거 "오디션에서 노래 가장 잘 불러" icon이민정 반응, 이민정 소속사 “어떠한 내용도 알지 못해” 공식반응 icon글램 다희 과거, 2011년 일본에서 소개돼 폭발적 반응 얻기도 icon이병헌 사건 "월드스타라 그 정도는…"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