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인사이드
강병규 막말 "이병헌ㆍ이민정 잡놈들은 참…"

강병규 막말 "이병헌ㆍ이민정 잡놈들은 참…"

배우 이병헌을 향한 강병규 막말이 새삼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2012년 4월 강병규는 자신의 트위터에 이민정과 이병헌의 열애설에 관련해 글을 남겼다.

강병규는 두 사람의 열애설이 공개 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정태원 & 수애 이병헌 & 이민정 X놈들은 참… 여자들도 참…"이라고 남겼다. 이어 "송혜교 최진실 권xx 이민정 공통점이 있다. 전부 집에 데려간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 강병규 이병헌
강병규의 이같은 반응은 이병헌-정태원 대표와의 악연이 배경인 것으로 추정된다. 강병규는 2009년 KBS 2TV '아이리스'에 이병헌이 출연했을 당시 이병헌의 전 여자친구 권모 씨와 관련한 소문의 배후로 '아이리스' 제작사 대표 정태원이 자신을 지목하자 항의했다.

한편 강병규는 트위터를 통해 이병헌에게 모욕적인 표현을 게재한 혐의에 대해 벌금 700만원을 선고받은 바 있다.

한편 이병헌은 지난 8월 28일 두 명의 20대 여성으로부터 이병헌의 개인자료를 공개하겠다며 50억을 요구하는 협박을 당했다. 이에 이병헌은 소속사에 해당 사실을 알리고 즉각 신고 조치했다. 특히, 두 명 중 한명은 신인 걸그룹 멤버 다희(21)로 밝혀지며 충격을 안겼다.

엄상연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