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BROAD
[TBS] "한자와 나오키 (半沢直樹)" 제4화 - 오오와다와 적과의 동침에 시청자 반응 최고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배우 사카이 마사토 주연의 연속 드라마 「한자와 나오키」(TBS계, 일요일 오후 9시)의 제4화가 8월 9일, 15분 확대편으로 방송되었다.

동화에서는, 한자와와 그의 "숙적"인 오오와다가 손잡고, 이사야마와 미카사 부행장을 몰아넣는 씬이 전개되었고, 이에 SNS에서는 「최강 태그」 「격아츠!」 「설마했던 공투!」 「소년 만화같다!」라는 소리가 다수 올라오며, 고조를 보였다.

제4화는, 스파이럴과 어드바이저 계약을 맺은 도쿄 센트럴 증권과 스파이럴 매수를 도모하는 전뇌 집단과 어드바이저 계약을 맺은 도쿄 중앙은행이 전면전에 돌입한 가운데, 한자와가 전뇌 집단의 분식 결산을 파헤쳐, 흑막인 도쿄 중앙은행의 미카사 부행장과 이사산을 몰아붙인다……라는 전개였다.

이사야마에게 배신당한 오오와다는, 한자와로부터 「힘을 빌려 주시겠습니까?」라고 제안받지만, 「너 따위와 누가 손을 잡느냐! 죽어도 싫다!」라고 한 번은 거부. 하지만, 오오와다는 결국 한자와와 손잡고, 전뇌 집단에게 500억엔의 추가 융자를 결정하는 임원회의에, 초대한다. 한자와는, 나카노 와타리 행장 앞에서, 전뇌 집단의 분식결산을 폭로, 오오와다와 함께, 미카사 부행장과 이사야마를 몰아붙인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