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예능
'개그콘서트 달인' 4년만에 종영‥"새로운 개그로 다시 찾아올 것"

장르와 난이도를 가리지 않고 기발한 아이디어로 매주 안방극장에 큰 웃음을 선사하며 국민적 사랑을 받았던 KBS2 ‘개그콘서트-달인’ 코너가 이번주를 마지막으로 4년여 만에 아쉬운 작별을 고한다.

‘달인’은 지난 2007년 12월 첫 방송 이후 4년 가까이 이어 온 ‘개그콘서트’의 간판 개그코너. 매회 기발하고 깜짝 놀랄만한 달인의 미션은 김병만의 특유의 능청 개그와 땀의 흔적이 느껴지는 노력으로 큰 웃음과 감동을 선사해왔었다.

특히 인간문화재를 찾아가 여러 번의 실패 끝에 줄타기를 배워 결국 무대위에서 선보이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또 병뚜껑과 빨대로만 연주를 하는 연주의 달인, 자가발전의 달인, 윗몸일으키기의 달인 등 생활 속에서 기발한 소재를 찾아내 완성도 높은 개그로 승화시키는 활약도 돋보였다.

무엇보다 한시도 쉬지 않고 연습에 연습을 거듭하는 부지런함과 매 회 정직한 땀방울이 느껴지는 달인의 성실함에 시청자들은 많은 격려와 박수를 보내며 '달인'을 국민개그코너로 자리매김하게 했고, ‘달인’을 이끌고 있는 김병만은 3년 연속 KBS연예대상의 대상후보에 오르며 높은 인기를 과시했었다.

김병만의 소속사측은 9일 보도자료를 통해 “4년 가까이 이어오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던 ‘달인’은 이번 주로 막을 내리지만 새로운 웃음으로 무장한 개그를 준비해 다시 시청자들을 찾아올 예정”이라며 그동안 성원을 보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달인’의 마지막 무대는 13일 방송되는 KBS2 ‘개그콘서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박은철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