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화/문화 영화
국민 요정 DJ 이민정의 ‘원더풀 라디오’ 2012년 1월 개봉 확정

가수이자 DJ로 새로운 도전에 나선 이민정의 연기 변신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원더풀 라디오>(제공 쇼박스㈜미디어플렉스 l 제작 ㈜영화사 아이비젼)가 2012년 1월 개봉을 확정하였다.

‘국민 여신’ 이민정, 퇴출 직전의 전직 국민 요정으로 변신!

전직 국민 요정 DJ ‘진아’(이민정)와 폐지 직전의 라디오 프로그램 ‘원더풀 라디오’를 둘러싼 방송계의 생생한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낸 영화 <원더풀 라디오>가 2012년 1월 개봉을 확정 지었다.

각종 CF는 물론, 영화, 드라마까지 명실공히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국민 여신’ 이민정은 남은 스케줄이라고는 달랑 DJ 하나뿐 이지만 드높은 자존심과 불 같은 성격만큼은 전성기 시절 못지 않은 가수 출신의 라디오 DJ ‘신진아’ 역을 맡아 관객의 예상을 깨는 유쾌한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극중 이민정이 맡은 ‘신진아’는 방송 중 막말하기, 수틀리면 자기 노래 맘대로 틀기 등 막가파식 진행을 고수하는 ‘원더풀 라디오’의 문제적 DJ로 낮은 청취율로 프로그램이 폐지의 위기에 몰리고, 자신 역시 퇴출 위기에 몰리게 되는 위기의 전직 요정. 망가짐을 두려워 않는 이민정의 새로운 변신과 통통 튀는 매력은 2012년 1월 극장가의 유쾌한 대형 사고로 관객들에게 즐거움과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2012년 1월, 유쾌한 방송가 리얼 스토리가 시작된다!

이민정과 더불어 훈훈하고 남자다운 매력의 이정진은 아이돌은 취급도 안 하는 도도하고 시크한 매력의 까칠 PD ‘이재혁’을 맡아 아이돌 출신의 막무가내 DJ 이민정과 까칠한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며, 개성 넘치는 배우 이광수는 요정 뒤치다꺼리만 10년 째인 신진아의 열혈 매니저 ‘차대근’ 역을 맡아 특유의 능청스러운 코믹 연기를 스크린에 본격 선보일 예정이다.

그리고 최근 영화계와 예능계의 ‘대세’인 김정태가 ‘원더풀 라디오’ 프로그램을 위협하는 대형 기획사 대표로 등장, 누구도 흉내 낼 수 없는 ‘김정태 표’ 악역 연기로 극에 재미와 활력을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름다운 노래와 많은 이들의 이야기가 있는 방송국, 그 뒤편에서 벌어지는 리얼하고 생생한 이야기를 다양하고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통해 유쾌하게 담아낸 영화 <원더풀 라디오>는 연예계도 예상 못한 재미와 사건으로 2012년 1월 새해 첫 한국 영화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서용호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용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