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APANIMATION] 극장판 '귀멸의 칼날 (鬼滅の刃)' 개봉 첫날 흥행 수입 10억엔 돌파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애니메이션 영화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토자키 하루오 감독)이 개봉 첫날인 16일 하루에만 흥행 수입 10억엔을 돌파했다.

만화가 고토게 코요하루 원작, 카마도 탄지로가 가족을 죽인 도깨비와 싸우기 위해 수업하고, 도깨비로 변한 여동생 네즈코를 인간으로 되돌리는 방법을 찾아 싸우는 이야기.

2016년 2월에 「주간 소년 점프」에서 연재를 개시하였고, 2019년에 TV 애니메이션이 방송되어 인기 절정인 가운데, 5월에 연재를 끝내 화제가 되었다.

그 인기에 힘입어 일본 전국 403개 영화관에서 개봉이라는 파격적인 규모로 개봉이 실현되었고, 도내의 TOHO 시네마즈 신주쿠에서는 첫날인 16일에 전12 스크린 중, 11개 스크린에서 합계 42회, 다음날인 17일도 41회 상영되었다.

배급사인 토호와 애니플렉스는 공표하지 않았지만, 한 영화 관계자는 「(티켓의) 판매수를 봐도 흥행수입은 12억엔 정도로 추산이 됩니다」라고 말했다. 개봉 2일차의 17일은 토요일로 아이 동반도 많아, 첫날을 넘는 동원이 확실시 되면서 주말 2일간 흥행수입 30억에 임박할 것으로 추산된다. 관계자는 「목표인 100억엔에 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