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TRAVEL
[J TRAVEL] 솔라시도 에어 (ソラシドエア), 오이타 현 (大分県) 남부 지역에 프로젝트기 운항 개시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주식회사 솔라시도 에어(본사: 미야자키현 미야자키시)가 임하는 지역 진흥 및 기체 활용 프로젝트 「하늘에서 거리와 사랑을 한다~」에서, 오이타 현 남쪽 에리어를 향하는 프로젝트 여객기가 운항을 개시했다. [운항 시작: 10월 17일 (토)부터]

프로젝트기 (食・おおいた県南うすきつくみきてくださいき号)의 운항 개시를 기념하여, 10월 17일(토) 오이타 공항에서 취항 세레모니를 거행했으며, 솔라시도 에어 90편에 탑승한 고객에게는, 기념 에코백, 정보지, 마그넷, 캔배지, 탑승 증명서등의 기념품의 배부를 실시했다.

오이타 현의 미나미 에리어 우스키 시, 쓰쿠미 시, 사이키 시의 3개 시 프로젝트기 명칭 「음식 오이타현 미나미 우스키호」는, 많은 사람들이 음식의 매력으로 가득한 오이타현 미나미에 방문해 주었으면 하는 바람이 담겨져 있다.

전방 탑승구 부근에는 우스키의 복어와 「호토씨」, 「쓰쿠미의 참치와 「쓰쿠민」, 사이키의 초밥과 「깨다시대장」의 디자인을 배치하고, 기체 후방 좌우에도 동시의 캐릭터와 명물을 그려 먹거리의 매력을 어필하고 있다.

앞으로 1년 간, 항공 프로젝트기 '食·おた県南 うすき號'가 솔라시도 에어 전 취항 노선을 날아다니며 오이타 현 남부의 매력을 홍보할 계획이다.

*오이타 현 남쪽 지역 (우스키 시· 쓰쿠미 시· 사이키 시) 소개

규슈와 시코쿠 사이의 해협, 분고수도에 접한 오이타 현 남쪽 지역은 복잡한 리아스 해안 덕분에 물고기의 생육에 최적화된 해산물이 특산품이다. 우스키의 복어, 쓰쿠미의 참치, 사이키의 초밥은 특히 유명한 자랑거리이다.

우스키 시는 국보 우스키 석불이 자리 잡고 있어 에도 시대에 번성했던 아름다운 성시 마을이 남아있다. 간장과 된장의 양조로도 알려져 있으며, 특히 신선도가 좋은 복어는 얇게 썰리지 않기 때문에 두툼한 두께가 신선한 증거이다.

쓰쿠미 시는 에도 시대에 시작되어 지금도 현역인 석회석 광산이 있는 마을. 리아스 해안의 후미를 살리는 관광 시설 「쓰쿠미 돌고래섬」은 먹이를 주거나 함께 헤엄치는 등 돌고래와 접하며 놀 수 있는 체험형 시설이다. 또한 원양 참치잡이의 기지로 번성했던 호도섬 전통 어부용 식사 '쓰쿠미 히유가동'도 유명하다.

사이키 시는 녹음이 우거진 산들, 반죠 강의 맑은 흐름, 풍요의 풍후수도와 산천해의 자연에 둘러싸인 도시. 현의 남단으로 미야자키현과의 현 경계에 위치한다. 연간 350종 이상의 어패류 어획량은 일본 굴지. 신선함은 물론 재료의 크기와 세공 등 각 점포에서 개성을 겨루는 『사이키 스시』가 인기이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