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Classics] 쿠마가와 테츠야 (熊川哲也) K 발레 컴퍼니의 전막 공연 『해적 (Le Corsaire)』 서적화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2020년 10월 15일~18일까지 쿠마가와 테츠야 K 발레 컴퍼니의 「해적」이 공연을 앞둔 가운데, 공연에 즈음하여 출판사 303 BOOKS는 「해적 Le Corsaire」를 10월 28일부터 일본 전국 서점에서 발매한다.

그에 앞서, 10월 1일부터, K 발레 온라인 숍 「Stage Door」, 다이칸야마 츠타야 서점, Bunkamura내 「북숍」 나디프 모던에서 선판매하며, 또 다이칸야마 츠타야 서점에서는 10월 1일(목)~21일(수)까지 「해적 Le Corsaire」원화전의 개최도 결정되었다.

해적은 1814년 영국 시인 조지 고든 바이런의 장편시로 탄생했으며, 지중해를 무대로 해적 콘래드가 약동하는 이야기는 많은 안무가의 창작 의욕을 북돋아 역사 속에서 다양한 워리에이션(발레에서 솔로춤)이 탄생했다. 그러나 바이런이 그린 시의 세계가 이야기가 되어, 전막 작품으로서 햇빛을 볼 기회는 오랫동안 오지 않았다. 그런 해적을 과감하게 손질해 전막 작품으로 재탄생시킨 것이 K 발레 컴퍼니의 예술감독 쿠마카와 테츠야이다. 긔의 손길로 이야기를 다시 엮어내자 강인한 해적들의 웅장한 어드벤처 스토리로 거듭났고 2007년 초연된 무대는 큰 호평을 받은 가운데, 2020년 10월 15일~18일 "해적"이 Bunkamura 오차드홀에서 공연된다.

아울러 10월 1일부터 다이칸야마 츠타야 서점에서는 아와즈 야스나리 「해적 Le Corsaire」 원화전을 개최한다.

본작의 귀중한 원화의 전시와 「해적」의 공연 사진 패널의 전시를 실시하며, 자세한 내용은 다이칸야마 T-SITE의 WEB 사이트에서 향후 발표할 예정이다.

다이칸야마 T-SITE
https://store.tsite.jp/daikanyama/

K 발레 무용수들의 '해적' 온라인 토크쇼 개최
해적에 출연하는 무용수들에 의한 온라인 토크쇼 개최도 결정되었으며, 자세한 사항은 K 발레컴퍼니 웹사이트에서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2020년 10월 15일~18일 K 발레 컴퍼니 공연 해적

예술감독 : 쿠마가와 테츠야
회장 : Bunkamura 오처드홀
일시: 10/15 낮·10/15 밤·10/16 낮·10/16 밤·10/17 낮·10/17 밤·10/18 낮
S석 : 13,500엔 A석 11,500엔 B석 11,500엔 C석 6,500엔.
주최:TBS
특별협찬: 야마토 하우스 공업주식회사
협찬: SL Creations
오피셜 에어라인: ANA
제작: K-BALLET, TBS

K-발레 컴퍼니 오피셜 사이트
https://www.k-ballet.co.jp/contents/2020corsaire

온라인 전달, 라이브 뷰잉도 결정!
"해적"의 10월 15일(목) 18:30 공연, 10월 17일(토) 12:30 공연, 10월 18일(일) 12:30 공연에서는, Streaming +, PIA LIVE STREAM, 로티켓 LIVE STREAMING 에서의 온라인 라이브 전달이 결정되었다. 10월 18일(일) 12:30 공연은, 각지의 유나이티드 시네마에서의 라이브 뷰잉도 결정되었다.

온라인 라이브 전달 및 라이브 뷰잉
https://www.k-ballet.co.jp/contents/338843

해적 Le Corsaire 웹사이트
https://303books.jp/le-corsaire

[해적 Le Corsaire]
예술 감수 : 쿠마카와 테츠야 (熊川哲也)
글: 고베 마치 (神戸万知)
그림: 아와즈 야스나리 (粟津泰成)
발행처 : 303 BOOKS
정가 : 2,000엔 + 세금
사이즈 : 21.6 × 1.3 × 15.3 cm
페이지 수: 88페이지
ISBN 코드: 978-4-909926-04-3
발매: 2020년 10월 28일

◎ 상품 웹사이트 : https://303books.jp/le-corsaire
공연 웹사이트: https://www.k-ballet.co.jp/contents/2020corsaire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