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TRAVEL
[J TRAVEL] 사이타마현 (埼玉県), 버츄얼 관광 대사로 '카토리 싱고'의 드라마 캐릭터 임명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전 SMAP 카토리 싱고(43)가 아마존 오리지날 드라마 「누군가가, 보고 있다 (誰かが, 見ている)」에서 연기하는 토네리 신이치 캐릭터가 23일, 사이타마현의 버추얼 관광 대사로 취임했다.

인기 각본가 미타니 코키(59)가 각본, 연출을 다루고 세계 240개의 나라와 지역에 전달되는 시트콤으로, 토네리가 사이타마현 와코시 거주라고 하는 설정 때문에 발탁되었다. 토네리는 사이타마현의 관광사이트 「초코타 사이타마」에서 현내의 경승지나 거리풍경을 마치 그 자리에 있는 것처럼 즐길 수 있는 「버추얼 관광」을, 드라마를 이미지 한 구멍으로 들여다 보는 형태로 안내한다.

카토리가 연기하는 토네리는 「내가 살고 있는 사이타마현에서 버추얼 앰배서더가 되었습니다! 버추얼 앰배서더는 무엇일까요?! 최근에는 새로운 말이 넘치고 있어 즐겁네요! 나와 함께, 사이타마현의 매력을 들여다 보지 않겠습니까?」라고 말하고 있다.

사이타마현의 오노 모토히로 지사는 「네트워크 시대만이 가능한 관광 대사로서 본현의 부흥을 잘부탁드립니다」라고 기대를 나타냈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