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BROAD
[Nihon TV] 드라마 "우리들은 미쳤다 (私たちはどうかしている)" 메인 비주얼 공개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하마베 미나미와 요코하마 류세이가 주연을 맡는 니혼 TV의 수요 드라마 「우리들은 미쳤다」(8월 12일 방송 스타트)가 드라마의 메인 비주얼을 처음 공개했다.

원작은 고단샤 「BE·LOVE」에서 연재중, 누계 발행 부수 200만부 초과의 「우리들은 미쳤다」(안도 나츠미 지음, 기간 12권). 하마베 미나미 연기하는 가련하고 재능 넘치는 화과자 장인, 그리고 요코하마 류세이가 연기하는 창업 400년 노포 화과자점의 쿨한 후계자, 하지만 15년 전 벌어진 화과점 광월암 주인의 살해사건을 둘러싸고 가혹한 운명에 농락당하면서도 이들이 서로 끌리게 되는 사연을 담은 이야기이다.

전통 화과점에서 펼쳐지는 본 드라마의 매력인 '화'의 아름다움과 가슴 벅찬 '미친' 스토리를 표현한 메인 비주얼이 완성되었으며, 미워할 만한 상대이지만, 서로에게 이끌려 버리는 두 남녀의 이야기가 진행됨에 따라 15년 전 사건의 진상이 밝혀져 간다. 전통 화과자 점포를 무대로 펼쳐지는 러브 미스터리의 첫 방송은 8월 12일(수)이다.

니혼 TV 우리들은 미쳤다 (私たちはどうかしている)

2020년 8월 12일 시작 수요 드라마 (수요일 22시)

(C)日本テレビ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