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Classics 리포트] 도쿄 혼성 합창단 (東京混声合唱団) - 노래로 전 세계에 성원을 보내다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일본을 대표하는 프로 합창단인 '도쿄혼성합창단(The Philharmonic Chorus of Tokyo 창립 1956년)'이 전 세계에 성원을 보냈다. 때마침 일본은 벚꽃이 피는 졸업식 시즌.

(C)Kyoichi Komazaki

졸업식의 중지·축소, 일본 전국에서의 공연 중지로 인하여 합창을 즐길 수 없었던 사람들을 위해 도쿄 혼성 합창단과 KDDI가 강력 태그를 결성, 3월 18일 19:00부터 YouTube로 콘서트 영상을 전달했다. 콘서트의 모습은 아카이브로 전달되어 Youtube에서 시청할 수 있다.

제1부는 합창을 통해 노래하는 것의 우수성을 전해주는 내용. 첫곡은 사카모토 큐의 마지막 노래인 "마음의 눈동자".

2부는 졸업식 취소와 축소로 인해 합창에 의한 추억을 쌓지 못한 사람들에게 일본 졸업식 때 부르는 합창곡을 들려줬다.

두 곡 모두 역시 프로들 다운 멋진 합창곡을 들을 수 있었다.

시청자로부터 "프로가 무료로 전달하는 것의 의의. 도쿄혼성합창단 여러분의 의기에 박수! 빨리 홀에서 연주회를 할 수 있는 날이 오기를!" "정말 멋진 노랫소리였습니다♪" "이런 멋진 연주를 무료로 들을 수 있게 되어 감사드립니다." "멋졌습니다. 마지막 대지 찬송은 우리 집에서도 대합창이었습니다." 등의 반응이 있었다.

동합창단의 음악감독인 야마다 카즈키는 "멋졌습니다!! 시청해주신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촬영해 주신 KDDI 측, 정말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토우코이 모두, 고마워!!"라고 전했다.

도쿄혼성합창단은 재단법인 합창음악진흥회가 운영하는 전문 음악인 합창단으로 도쿄도에서는 다이이치 생명홀을, 오사카부에서는 이즈미홀을 거점으로 연 200회의 정기연주회를 갖고 있다. 문화청으로부터 일본을 대표하는 예술단체로 인정받았다.

The Philharmonic Chorus of Tokyo English Site
https://toukon1956.com/english

日本を代表するプロ合唱団である「東京混声合唱団」(The Philharmonic Chorus of Tokyo 創立1956年)が全世界へエールを贈った。
折にしも日本は桜咲く卒業式のシーズン。

卒業式の中止・縮小、日本全国での公演中止や合唱を楽しむことができなかった方々へ向けて、東京混声合唱団とKDDIが強力タッグを組み、3月18日19:00よりYouTubeでコンサート映像を配信した。コンサートの模様はアーカイブとして配信されておりYoutubeで視聴できる。

第一部は、合唱を通して歌うことの素晴らしさを伝えてくれる内容。
1曲目は、坂本九の最後の歌である「心の瞳」

第二部は、卒業式の中止・縮小によって合唱による思い出づくりができなかった方々へ、日本の卒業式で歌われる合唱曲が歌われている。

いずれもさすがプロと唸るような見事な合唱曲を聴くことができる。

視聴者から「プロが無料で配信することの意義。東京混声合唱団のみなさまの心意気に拍手! 早くホールで演奏会ができる日が来るように!」「とてもステキな歌声でした♪
こんなステキな演奏を無料で聞けたこと、感謝いたします。」「素晴らしかったです。最後の大地讃頌は、我が家で大合唱でした。」などの反応があった。

同合唱団の音楽監督である山田和樹から「素晴らしかった!!視聴していただいた皆さんに心から感謝申し上げます。撮影していただいたKDDIさん、本当に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そして、東混のみんな、ありがとう!!」との言葉が寄せられた。

東京混声合唱団は、財団法人合唱音楽振興会が運営するプロの音楽家による合唱団であり、東京都では第一生命ホールを、大阪府ではいずみホールを拠点に、年数回の定期演奏会を含む年200回の演奏会をおこなっている。文化庁から日本を代表する芸術団体に認定されている。

The Philharmonic Chorus of Tokyo English Site

https://toukon1956.com/english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