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Culture] SMBC 닛코 증권, 도쿄 올림픽 중지 시, 손실 규모 7.8조엔 예상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일본의 SMBC 닛코 증권은 6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이 7월까지 수습되지 않고, 도쿄 올림픽· 장애인 올림픽이 개최 중지에 몰릴 경우 약 7.8조엔의 경제 손실이 발생할 것으로 예측치를 공표했다. 이는 일본 국내 총생산(GDP)을 1.4% 정도 낮추는 정도의 규모이다.

SMB C닛코는 신종 바이러스의 세계적인 감염 확대가 7월까지 장기전으로 진행될 경우에는 올림픽 개최 중지의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올림픽 관련 손실은 선전이나 수송과 같은 대회 운영비에 방문객 등 음식 상품 구입 등 관람 관련 지출에서 총 6700억엔으로 추정되었다.

여기에 일본 국내 소비 외 서플라이 체인(부품 공급망)의 의존도가 높은 중국을 거래처로 수출입 감소 등의 영향으로 합치면 손실 총액은 7.8조엔 정도로 이를 것으로 내다봤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