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문학] 故 키키 키린 (樹木希林)의 '120의 유언 (120の遺言)' 1개월 반 만에 40만부 돌파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주식회사 타카라시마사 (宝島社)가 간행한 서적 "키키 키린 120의 유언"(2019년 1월 28일 발매)이 발매로부터 1개월 반만에 누계 발행 부수 40만부를 돌파했다.

본서는, 키키 키린의 생전의 이야기를 모은 명언집으로서 그녀가 30세에 결혼했을 때의 이야기, 45세에 사무소로부터 독립했을 때의 이야기, 암 발견 후에 연 회견에서의 이야기 등, 텔레비전이나 잡지, 전문지외, 지금은 입수 곤란한 프리 페이퍼로의 발언까지 망라하여 엄선한 120 가지의 이야기를 수록. "생" "병" "노" "사람" "인연" "집" "무" "죽음"의 전8장으로 구성되어 있어 모든 인생의 국면을 관통하는 보편적인 담언을 수록하고 있다.

[Photo(C)宝島社]

키키 키린 120의 유언 (樹木希林 120の遺言)

지음: 키키 키린 2019년 1월 28일 발매

정가: 본체 1200엔+세금

https://tkj.jp/book/?cd=TD291929&path=&s1=

■인터뷰에서 에세이까지 망라! 120 이야기를 엄선 수록

일, 연애, 부부관계, 육아, 가족, 인생! 키린의 인생철학!

■ 사적인 사진도 수록!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