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예능 현장리포트
[LIVE리포트] ''최애 아이돌과 1:1 과외수업''...'방문교사', 일석이조 신개념 교육 버라이어티

[라이브엔 이세라 기자] 최애 아이돌이 과외 선생님으로 찾아온다.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Mnet '방문교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김성주, 박명수, 산이, 세븐틴 버논, 우주소녀 루다, 돈스파이크, 마이크로닷, 신유선 PD가 참석했다.

Mnet '방문교사' 주역들이 포토타임을 하고 있다.

Mnet '방문교사'는 스타 연예인이 일반인 학생의 방문교사가 되어 1:1 과외를 하는 신개념 교육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학생들의 동기를 가득 채워줄 수 있는 최애 스타 교사가 직접 공부도 가르쳐주고 인생의 선배로서 멘토도 되어 줄 예정이다. 스타 교사와 학생 간의 흥미진진한 수업과 케미스트리를 지켜보는 것도 또 하나의 흥미거리다.

'방문교사'는 부모와 자녀 간 소통의 기회를 제공하고, 공부 노하우뿐 아니라 학생들의 멘토가 되어줄 스타들의 다양한 모습을 담아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성주, 박명수, 산이가 MC로 나서며 꽃미모를 자랑하는 세븐틴 버논, 강남 8학군 명문대 출신의 돈스파이크, 오클랜드 공과대학교 출신 마이크로닷, 이과 누나로 유명한 우주소녀 루다, 중국 유학파 출신의 펜타곤 홍석까지 스타 교사와 학생의 멋진 호흡이 시너지를 만들어 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Q. 자신의 자녀들을 맡아줬으면 하는 과외 선생님은?

김성주

김성주 ''학부모로서 감정 이입이 됐던 집이 있는데 마이크로닷이 갔던 집이다. 민국이가 요즘 사춘기라 사실 대화하기도 조심스럽고 방문 닫고 안 나오면 한도 끝도 없다. 그런데 마이크로닷이 친구처럼 잘 가르치는 걸 보고 우리 집에 와서 방문교사를 해주면 참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

박명수

박명수 ''돈스파이크에게 맡기고 싶다. 요즘 민서가 방탄소년단 뷔에게 빠져있다. 저는 공부가 중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돈스파이크에게 맡기면 민서가 공부 이외에 특별한 생각을 안 할 거 같다.''

Q. 자신만의 수업 노하우는?

마이크로닷

마이크로닷 ''아이와 친해지는 게 가장 중요했다. 사람들과 잘 친해지는 편인데 공부 소개를 재밌게 하고 제가 좋아하는 것들과 아이가 좋아하는 것들도 비슷해서 시간가는 줄 모르고 공부를 했던 거 같다. 저는 일단 아이와 친해지는게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친해지려고 노력했다.''

우주소녀 루다

우주소녀 루다 ''일단 프로그램을 하면서 내가 남에게 좋은 영향력을 줄 수 있다는 생각에 뿌듯했다. 공부를 한 번 했던 내용이라 다시 보니까 이해가 됐다. 전문 지식보다는 학생이 쉽게 알아들을 수 있게 설명하는 법을 많이 연습했다.''

한편 Mnet '방문교사'는 23일 목요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된다.

이세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