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음악 K-POP 현장리포트
[LIVE리포트] 김동한, JBJ 막내→섹시한 솔로...세 번째 도전 통할까?

[라이브엔 이세라 기자] 김동한이 JBJ 멤버로 성공적인 데뷔 후 첫 솔로 활동을 시작한다.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김동한(KIM DONG HAN) 미니 1집 'D-DAY' 쇼케이스가 열렸다.

김동한 타이틀곡 'SUNSET'은 일렉트로닉 댄스 장르의 곡으로, 'SUNSET'의 풍경에 선 남자의 감정과 붉게 물들어가는 노을의 풍경을 담아낸 곡이다.

19일 오후 김동한 미니 1집 'D-DAY'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SUNSET'을 비롯해 얼터너티브 힙합 장르인 'D-DAY', 팬타곤의 멤버 우석의 매력적인 랩 피처링과 트로피컬 EDM 사운드가 귀를 잡아 끄는 'Ain't No Time', 김상균과 호흡을 맞추며 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현해 화제가 된 컴템포러리 R&B 장를의 곡 '기록해줘'와 감성적인 멜로디와 보이스의 조화가 돋보이는 미디엄 '새벽전화'까지 총 다섯 트랙이 담겼다.

이제 막 솔로 아티스트로의 출발점에 선 김동한이 'D-DAY'를 통해 발라드부터 댄스, EDM, 힙합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Q. 프듀와 JBJ, 솔로까지 세 번째 데뷔 소감은?

김동한

김동한 ''벌써 3번째 데뷔인데 그 어느 때보다 떨린다. 멤버들과 같이 활동하다 혼자 무대에 서는 것이 처음이다. 너무 떨리지만 혼자이기 때문에 오로지 제 색깔을 보여 드릴 수 있고 제가 하고 싶은 음악을 할 수 있어서 오로지 '김동한의 무대'를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

Q. JBJ 멤버들이 조언을 해줬는지?

김동한 ''JBJ가 끝나고 한달 동안 멤버들과 같이 숙소 생활을 했다. 그때 멤버들에게 노래와 안무를 보여줬다. 멤버들이 괜찮다고 해줘서 더 자신감을 가지고 연습 했던 거 같다.''

Q. 오늘 쇼케이스 응원은 어떤 멤버가?

김동한

김동한 ''일단 상균이 형이랑 켄타 형도 연락이 왔다. 단톡방에서도 다들 응원을 해줬다. 솔직히 멤버들이 츤데레 스타일이라 솔로 이야기보다는 형들이 하고 싶은 얘기를 했다.(웃음) 마음속으로 응원을 해줬을 거라 생각을 하겠다.''

Q. 샤이니 태민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던데?

김동한 ''태민 선배님이 섹시하시지만 절제된 모습이 있다고 생각한다. 손 끝이나 제스춰, 느낌을 많이 배우려고 노력을 했다.''

한편, 김동한은 19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D-DAY' 를 발매하고 각종 음악방송을 통해 활동을 가질 예정이다.

이세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