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화보
[화보] 오스카 수상에 빛나는 배우 나탈리 포트만, 유혹적인 여신으로 변신

오스카 수상에 빛나는 할리우드 여배우 나탈리 포트만이 글로벌 패션 매거진 포터와의 인터뷰에서 왜 그녀가 그냥 영화배우보다는 똑똑하다고 여겨지길 바라는지, 어떻게 일과 엄마가 되는 것 사이의 균형을 맞추는지, 그리고 왜 #Time’s Up 캠페인이 그녀를 소셜 미디어에 가입하게 만들었는지 등에 대해 밝혔다.

포트만은 카스 버드(Cass Bird)에 의해 촬영되고 베로니크 디드리(Veronique Didry)가 스타일링 한 포터 매거진 봄 호의 커버 화보에서 캘리포니아 산타바바라를 배경으로 그녀의 장난기 많고 매력적인 면모를 마음껏 드러냈다.

사진 제공 : 포터

가장 최근 포트만은 올해 골든 글로브 시상식의 영화 감독상을 시상하는 자리에서 여성 감독이 후보에 없음을 언급하며 #Time’s Up 캠페인에 지지선언을 했다. “유색인 여성들과 같이 많은 사람들이 오랫동안 목소리를 내 왔지만 듣지 않았던 문제들에 대해 업계가 듣고 있다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라고 말하며 할리우드에 중요한 변화의 시간이 도래했다는 것을 반영했다.

사진 제공 : 포터

현재 또 다른 시급한 주제인 업계의 성희롱 문제에 대해 포트만은 “처음에는 ‘나는 해당 사항이 없어’라고 생각했으나 나중에는 ‘잠깐, 나 100번 이상의 경험이 있어’로 바뀌었다. 많은 사람들이 과정의 일부라고 당연하듯이 생각하고 있는 것들에 대해 이러한 인식의 변화를 겪고 있는 것 같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사진 제공 : 포터

포터 매거진의 편집장 루시 여맨스(Lucy Yeomans)는 “만약 이 세상에 절제됨과 과잉의 사이를 걷고 있는 배우가 있다면 그건 바로 이번 호의 커버 스타인 나탈리 포트만이다. 자신의 가장 최선의, 그리고 가장 대담한 모습이 되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기를 바랐던 이번 봄 이슈를 위해 그녀는 가장 완벽한 선택이었다.”라고 전했다.

사진 제공 : 포터

이번 포터 매거진 봄 호는 여성들에게 ‘디바(diva)’라는 단어를 되찾고 그들의 가장 멋지고 뛰어난 모습을 받아들이라고 충고한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