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연예
[POP] 린킨파크 체스터 베닝턴 (Chester Bennington), 알콜 중독으로 인한 '자살'로 최종 부검 결과 발표

지난 7월 20일 자살로 사망한 린킨파크의 리드싱어 체스터 베닝턴의 최종 부검결과가 12월 6일 공개되었다.

Official Site

사고 당시 약물 사용 흔적은 없다고 최초 발표되었지만, 부검 결과 알콜이 체내에 남아 있었으며, MDMA 사용 흔적도 발견되었다고 한다.

체스터 베닝턴의 미망인에 따르면 그는 2006년에 만취 상태에서 총으로 자살하려는 시도가 있었다고 하며, 동료들에 의하면 베닝턴은 알콜 중독으로 인한 우울증 증세를 보여 왔다고 한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