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인사이드
배지현 아나운서, 썰렁했던 '카스포인트 어워즈'의 유일한 빛

지난 12월 8일 금요일 일산 MBC 드림센터 공개홀에서 거행되었던 '2017 카스포인트 어워즈'는 주최측인 엠스플을 미워하는(?) LG 팬들의 보이콧으로 객석이 절반 이상 텅 빈 채로 진행되어 썰렁하기가 그지 없었다.

함성도 박수도 거의 없이 무미건조하게 진행된 이날 시상식의 유일한 빛줄기는 예비 신부 배지현 아나운서.

핸드폰 스냅샷으로 담아도 배지현 아나운서의 미모는 반짝반짝.

이상무 기자  lsmbowie@daum.net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