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드라마
'아이언맨' 이동욱-신세경, 자필 메시지로 본방사수 독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아이언맨'의 이동욱, 신세경이 본방 사수 독려에 나섰다.

‘아이언맨’에서 ‘힐링커플’로 올 가을 안방극장을 촉촉이 적실 이동욱(주홍빈 역), 신세경(손세동 역)이 첫 방송을 하루 앞두고 셀프 홍보에 나선 것.

사진 속 이동욱과 신세경은 사인과 함께 각각 “본!방!사!수! 부탁해요~ 행복한 한가위!”, “행복한 추석 명절 보내시길! ‘아이언맨’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라고 직접 적은 자필 메시지를 들고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이동욱과 신세경은 본격적인 드라마의 온에어를 앞두고 휴일도 반납한 채 촬영에 임하고 있다는 후문으로 시청자들을 향한 메시지도 잊지 않아 ‘아이언맨’을 향한 애정을 엿보이게 하고 있다.

▲ 사진 : 아이에이치큐/ 가지컨텐츠
또한 두 사람의 밝은 얼굴에서 뿜어져 나오는 생기발랄한 에너지는 이들의 촬영 분위기를 짐작할 수 있듯 현장에서 힘든 기색 없이 열정을 불사르고 있다고.

‘아이언맨’의 한 관계자는 “첫 방송을 앞두고 배우들과 스태프들 모두 열심히 의지를 불태우고 있으니 내일 방송될 1회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언맨’은 지워지지 않는 첫 사랑의 쓰라린 상처와 분노가 날카로운 칼날이 되어 몸 밖으로 나오는 주홍빈(이동욱 분)과 그런 홍빈의 칼날을 따듯하게 보듬을 수 있는 유일한 여자 손세동(신세경 분)의 로맨틱 판타지멜로드라마.

이동욱, 신세경의 센스만점 자필 메시지로 눈길을 끌고 있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아이언맨’은 내일(10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고은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