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인사이드
부드러운 마초 윤계상, 보일 듯 말 듯 섹시한 복근 공개

남성다움과 부드러움을 함께 표현할 줄 아는 배우 윤계상이 남성패션잡지 '에스콰이어' 3월호 화보를 통해 '부드러운 마초'를 연기했다.

데님 브랜드 리바이스와 함께 진행한 이번 촬영에서 윤계상은 최근 MBC 일일시트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에서 보였던 단정하고 깔끔한 이미지를 벗어 던지고, 강인하면서도 섬세한 표정과 포즈로 새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이번 화보에서 윤계상은 자연스러우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데님 룩을 연출, 편안하면서도 강한 흡입력을 가지는 그만의 매력을 뽐냈다.

스트레치 소재의 데님으로 슬림한 라인을 살리고, 무심한 듯 걸친 데님 트러커로 완성된 복근 화보는 스태프들이 꼽은 베스트 컷. (사진제공 : 리바이스)

고은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