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드라마
‘너는 나의 봄’ 서현진-남규리, 만나서는 안 될 두 여자가 만났다?!
사진 : tvN

tvN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남규리가 서현진에게 ‘긴급 SOS 요청’을 보낸, ‘톱스타 애걸복걸’ 현장이 공개됐다.

tvN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극본 이미나/ 연출 정지현/ 제작 화앤담픽쳐스)은 저마다의 일곱 살을 가슴에 품은 채 ‘어른’이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살인사건이 일어난 건물에 모여 살게 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지난 13일(화) 방송된 4회분이 수도권 가구 기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앞으로의 스토리 전개를 향한 기대감을 증명했다.

‘너는 나의 봄’에서 서현진은 어린 시절 잠시 머물렀던 강릉의 한 여관을 마음의 고향으로 여기며 호텔 컨시어지 매니저가 된 강다정 역, 남규리는 사랑했던 남자친구이자 매니저에게 나쁘게 그리고 아프게 이용당한 뒤 다시 누군가를 사랑하는 것을 두려워하게 된 배우 안가영 역을 맡아 연기 변신에 도전,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이와 관련 서현진과 남규리가 색다른 ‘워맨스’를 예고하는 ‘주차장 돌발 SOS’ 장면을 선보였다. 극중 주차장 차 뒤에 숨어있던 안가영이 지나가던 강다정을 다급하게 부르는 장면. 안가영은 선글라스로 가렸던 자신의 얼굴을 보여주며 강다정에게 뭔가 부탁을 건네고 강다정은 깜짝 놀란 듯 당황한 기색을 드러낸다. 강다정이 머뭇거리자 안가영이 간절함을 오롯이 담은 ‘장화 신은 고양이’ 눈빛을 지은 채 강다정의 손을 꼭 붙드는 것. 과연 안가영이 강다정에게 부탁한 내용은 무엇일지, 강다정을 이토록 당황하게 만든 사연에 궁금증이 모이고 있다.

‘톱스타 애걸복걸 현장’ 장면 촬영에서는 ‘너는 나의 봄’에서 처음 호흡을 맞추며 유독 친밀해진 서현진과 남규리의 돈독함이 빛을 발했다. 서로 얼굴을 확인한 후 초롱초롱한 눈빛으로 애절함을 드러내야 하는 남규리와 안가영의 돌발 행동에 놀라는 서현진의 환상적인 호흡이 돋보였던 것. 특히 두 사람은 리허설을 하는 동안 가까이서 얼굴과 시선을 마주하게 되자 “이렇게 가까이에서 본 건 처음이야!”, “나 심쿵했어”라며 눈맞춤에 대한 서로의 설렘을 유쾌한 웃음으로 터트려내 현장을 화기애애하게 했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서현진과 남규리는 특유의 상큼발랄 에너지로 현장 이곳저곳에 활력을 안겨주는 소중한 배우들”이라며 “악연인 듯 인연인 듯 한 두 여자의 만남이 어떤 반전 결과를 가져오게 될지 대활약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5회는 19일(월) 밤 9시에 방송된다.

고은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