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음악 K-POP
‘솔로 데뷔 2주년’ 전소미, ‘국민 센터’→’대세 솔로’로 발돋움

가수 전소미가 오늘(13일) 솔로 데뷔 2주년을 맞이했다.

전소미는 13일 소속사 더블랙레이블을 통해 솔로 데뷔 2주년을 맞이한 소감을 전했다.

전소미는 “데뷔 2주년이 되니까 정말 신기한 것 같아요. 1주년 축하받은 지 얼마 안 된 느낌인데, 벌써 2주년을 맞이하려고 하니 시간이 너무 금방 간다는 생각을 하게 되네요”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2주년을 팬들과 같이 보낼 수 있다면 좋을 텐데, 상황상 그러지 못한다는 게 제일 아쉬워요. 모두 건강하고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고요. 저도 2주년을 즐겁게 기념해보도록 할게요”라며 ”솜뭉치 우리 2주년 축하해요! 제 곁에서 늘 응원해 줘서 진심으로 너무 고마워요”라고 애정 어린 소감을 남겼다.

전소미는 2019년 6월 13일 새로운 도전을 알리는 첫 싱글 ‘버스데이(BIRTHDAY)’를 발매하며 솔로 아티스트로 데뷔했다. 두 번째 싱글 ‘왓 유 웨이팅 포(What You Waiting For)’의 앨범 작업 전반에 참여하며 음악적으로 성장한 모습을 보인 전소미는 데뷔 1년 만에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해 ‘대세 아티스트’ 반열에 올랐다.

뿐만 아니라 독보적인 매력과 에너지로 각종 예능 프로그램은 물론 MC, 화보, 광고 등 연예계 다방면을 섭렵한 전소미는 다재다능한 면모를 보이며 ‘MZ 세대 대표 아이콘’으로 확고히 자리매김 했다.

고은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