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드라마
‘오케이 광자매’ 연민과 속상함 교차! ‘충격 반전’ 홍은희 속내는?
사진제공 : KBS

KBS 2TV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 홍은희-전혜빈-고원희가 안타까운 속내를 토로하는 ‘소주 회동 쓰리샷’을 선보인다.

지난 16일(일)에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극본 문영남/연출 이진서/제작 초록뱀 미디어, 팬엔터테인먼트) 18회는 닐슨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1부 28.9% 2부 31.8%를 기록하며 30%를 또 다시 돌파,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데 이어 전 채널, 전 프로그램을 통틀어 시청률 1위를 수성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이광남(홍은희)과 이광식(전혜빈)이 이혼 이후 ‘극과 극’으로 다른 삶을 사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똑같은 이혼인데 누구는 지옥, 누구는 천국이네”라는 이광남의 발언처럼 이광남은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반면, 이광식은 나편승(손우현)과의 이혼으로 한결 홀가분해졌던 터. 특히 식당에서 하루 만에 잘린 이광남과 한예슬(김경남)과 본격적인 로맨스를 시작한 이광식의 대비가 앞으로에 대한 궁금증을 드리웠다.

이런 가운데 홍은희-전혜빈-고원희가 찐한 진심을 털어놓으며 눈물을 쏟은 ‘광자매 술자리 회동’을 펼쳐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중 소주병이 놓인 식탁에 이광남과 이광식-이광태가 마주보고 앉은 장면. “술이라도 먹으면 잘 수 있을까 해서”라는 이광남의 말에 이광식과 이광태는 안타까움을 드러내고, 이내 이광남이 지금껏 말하지 못한 속마음을 털어놓으며 울음을 왈칵 터트리자 연민과 속상함이 교차하던 이광식과 이광태는 놀라 눈물을 글썽거린다. 과연 이광식과 이광태에게 충격을 선사한 이광남의 취중진담은 무엇일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홍은희-전혜빈-고원희의 ‘광자매 소주 회동 쓰리샷’ 장면은 5월에 촬영됐다. 세 사람은 광남-광식-광태의 복잡한 감정이 회오리처럼 뒤섞일 이 장면을 위해 여느 때보다 더 많은 의견을 내놓으며 리허설에서부터 신경을 기울였다. 괴로움에 참을 수 없는 듯 눈물을 터트리는 홍은희의 열연을 지켜보던 전혜빈과 고원희 또한 순식간에 눈시울을 붉혔던 상태. 캐릭터에 오롯이 빠져든 세 배우의 진정성 넘치는 열연이 몰입도를 극강으로 끌어올리는 명장면을 완성시켰다.

제작진은 “언니 이광남의 이혼 이후 이광남이 자신의 속마음에 대해 처음으로 두 동생들에게 털어놓는 장면인 만큼 홍은희-전혜빈-고원희의 마음가짐 또한 각별했다”라며 “혼란과 충격이 휘몰아치게 될 광남-광식-광태 광자매의 소주 회동 장면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 19회는 22일(토)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고은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