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POP
[J Rock] 요시키 (YOSHIKI), St. Vincent 의 'New York' 편곡 콜라보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X JAPAN의 YOSHIKI가 27일, 미국 로스앤젤레스로부터 자신의 첫 온라인 회견을 실시, 미 그래미 수상 아티스트인 세인트 빈센트(ST. Vincent37)와 콜라보 곡 「NEW YORK FEATURING YOSHIKI」를 동일 자정부터 발매한다고 발표했다.

시스템 트러블로 30분 이상이나 회견 개시가 늦은 것에 모두는 화가 난 모습이었지만, 이번 콜라보에 「장르의 벽을 뛰어 넘는 아티스트. 몹시 자극」이라며 흥분을 감추지 않았다. 코로나화로 인하여 두 아티스트가 직접 대면하지 않고 처음으로 모두 온라인을 통해 악곡을 제작했다고 하며, 이번 작품 이외에도 앞으로 매주 모종의 활동을 발표할 것도 예고했다.

요시키는 코로나화로 일변한 생활에 대해 「이 6개월간은 누구와도 식사를 하지 않았습니다. 꽤 외로운 생활, 시련의 생활하고 있습니다」라고 근황을 보고.서서히 일의 페이스를 되돌리는 가운데, 자신 뿐만이 아니라 일을 같이 하는 스탭도 전원, 총액 1000만엔 이상을 들여 PCR 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참고로 이번 St. Vincent와 편곡 콜라보한 'New York'은 2017년에 발매했던 ST. Vincent의 앨범 'MASSEDUCTION'의 수록곡이었으며, 2019년 그래미 시상식에서 St. Vincent는 이 앨범의 동명 타이틀 곡을 Dua Lipa와 함께 관능적인 라이브로 선보여 전세계 록 뮤직 팬들의 찬사를 받은 바가 있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