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BROAD
[TBS] "한자와 나오키 (半沢直樹)" - 제6화 예고, 정부 자객 쿠로사키의 재 내습!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가부키 배우 카타오카 아이노스케(48)가 23일에 방송되는 TBS 일요극장 「한자와 나오키」(일요일 후 9·00) 제6화에 등장하는 것이 16일, 다음 번 예고로 밝혀졌다. 아이노스케가 연기하는 쿠로사키 슌이치는 인기 캐릭터로 3회(8월 2일) 이후 3회 만에 첫선을 보인다. 다음번 예고에는 「정부의 자객, 쿠로사키 등장!!」.

쿠로사키는 구 대장성 은행국 출신의 수완가 엘리트. 전작 전반은 오사카국 세국 통괄관으로서, 무대가 도쿄로 옮긴 후반은 금융청 검사국 주임 검사관으로서 한자와의 앞을 가로막았지만, 2번이나 고배. 자존심이 강하고 신셩질적인 그의 개성적인 캐릭터는 큰 임팩트를 남기면서 드라마의 흥미도를 배가시키는 중요 인물이다.

지난 제3화에서는 은행 검사관으로부터 이동해, 증권거래 감시위원회 사무국 증권 검사과 통괄 검사관으로서 한자와(사카이)의 앞에 출현. IT업계의 영웅 스파이럴의 궁지를 구하는 한자와의 비책 「역매수」계획서를 노려, 도쿄 센트럴 증권의 출입 검사를 지휘했다.

그리고 이제 파탄 직전의 거대항공사 제국항공의 경영재건을 맡아 국가권력이라는 거대한 적과 싸우고 있는 한자와 나오키 앞에, 정부의 자객으로서 쿠로사키가 다시 등장한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