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화보
[화보] 장근석, 시크함과 섹시 넘나드는 양면적인 매력 '시선강탈'

배우 장근석이 패션매거진 ‘보그 코리아’와 함께 한 화보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화보는 대중들이 알고 있는 기존의 ‘장근석’을 탈피,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이하 ‘스위치’)에서 보여줄 1인 2역처럼 양면적인 캐릭터를 모티브 삼아 진행됐다. 여기에는 그간의 이미지를 벗어난 장근석의 시크함부터 섹시함까지 야누스적인 매력이 담겨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사진 제공 : 보그 코리아

공개된 화보 속에서는 콘셉트를 100% 녹여낸 장근석의 강렬한 카리스마가 돋보인다. 특히 눈빛 한 번만으로도 매 컷마다 전혀 다른 무드를 발산해내고 있어 천상 배우라는 말이 절로 나오게 만들고 있다.

또한 의상과 소품에 따라 극과 극의 분위기를 연출, 한 사람이라고 믿을 수 없을 만큼 놀라운 스펙트럼과 몰입도로 현장의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렇듯 자유자재로 변신을 넘나드는 그의 화보는 곧 방송을 앞둔 드라마 ‘스위치’에서 선보일 1인 2역에 대한 기대감도 높이고 있다.

사진 제공 : 보그 코리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2년 만의 복귀작 ‘스위치’에 임하는 남다른 자세와 포부를 전했다. “요즘은 거의 매일 매일이 드라마 촬영 들어가기 전 모든 준비 과정에 쏠려 있다"며 “‘스위치’ 감독님이랑 작가님과 첫 대면한 자리에서 부탁드린 게 딱 한 가지 있다. 이번 드라마에선 절대로 ‘장근석’이 보이지 않았으면 한다고. 캐릭터보다 장근석이 먼저 보이면 그건 드라마 전체의 흐름을 흐리는 일이란 생각이 든다“고 전해 캐릭터를 위한 외형적인 변화는 물론 역할 자체에 이입하고자 하는 마음가짐을 드러낸 것.

더불어 “이번 드라마에서만큼은 연기로 신뢰를 주는 배우이고 싶은 욕심이 있다”고 덧붙여 그의 새 작품을 더욱 고대케 한다. 오는 3월, 장근석이 안방극장에 어떤 파란을 몰고 올 것인지 시청자들의 설렘 지수가 상승하고 있다.

사진 제공 : 보그 코리아

이처럼 배우로서 연기에 대한 소신과 철학을 솔직담백하게 밝힌 장근석의 화보 및 인터뷰는 ‘보그 코리아’ 3월호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배우 장근석의 새로운 도전은 오는 3월,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에서 만나볼 수 있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