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화보
[화보] 손나은, 뉴욕서 발산한 ‘압도적 카리스마’

최근, 뉴욕 패션위크에 참석하여 한국의 대표적인 패셔니스타로 떠오른 손나은이, 뉴욕에서 촬영한 멋진 화보의 주인공으로 낙점되어 눈길을 끈다.

패션 매거진 바자(BAZAAR)와 클럽 모나코(CLUB MONACO)가 함께 한 이번 가을·겨울 화보는 뉴욕 허드슨 강과 마천루가 한눈에 보이는 첼시의 루프탑에서 촬영되었으며, 손나은은 도발적인 포즈와 다채로운 표정으로 패셔니스타다운 카리스마를 보여주고 있다.

평소에도 2030 여성들이 뽑은 대표적인 패셔니스타로 언급되는 손나은은, 이번 화보에서 세련되고 멋스러운 아우터 스타일링을 제안하였다.

사진제공 : 바자

레오파트 블라우스에 부드러운 램 시어링 소재의 코트를 매치해 포근한 느낌을 주거나, 그레이 톤의 헤링본 코트로 도회적이고 시크한 분위기를 풍겼다.

사진제공 : 바자

또 다른 화보컷에서는 은은한 레오파드 패턴이 돋보이는 코트와 크롭 데님팬츠를 활용, 내추럴하면서도 멋스러운 룩을 보여주었다.

사진제공 : 바자

이 외에도 손나은은 카디건 형태의 코트와 퍼플 컬러의 알파카 코트, 세미 오버핏의 캐시미어 코트 등 다양한 소재와 컬러감의 아우터를 활용하여 모던하고 감각적인 룩을 완성했다.

한편, 손나은의 도회적인 매력이 돋보이는 이번 화보는 바자 10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 : 바자
사진제공 : 바자
사진제공 : 바자
사진제공 : 바자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