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드라마
윤소이, ‘컬러 오브 우먼’ 주인공 전격 캐스팅!…색다른 변신 매력 발산 관심 집중!

배우 윤소이가 채널A 개국특집 월화미니시리즈 ‘컬러 오브 우먼’에 여자주인공으로 전격 캐스팅됐다.

윤소이는 2011년 12월 첫 방송 될 채널A 개국특집 월화미니시리즈 ‘컬러 오브 우먼’(극본 이시현, 최연지, 전용성, 박현진 연출 김수영)에서 일에 대한 노력과 실력으로 정정당당하게 성공하길 원하는 뜨거운 열정의 소유자 변소라 역을 맡아 ‘재벌 순수남’ 윤준수 역의 재희와 남다른 호흡을 펼쳐낼 예정이다.

윤소이가 열연하게 될 변소라는 일등이 아니면 직성이 안 풀리고, 굴하지 않는 도전으로 최고가 되고자 하는 인물이다. 세상은 노력과 실력만 있으면 충분하다고 생각, 프로페셔널하고 당당한 여자로 거듭나기 위해 죽기 살기로 노력한다. 결국 화장품 회사에 입사하여 아름다운 여자보다 멋진 여자, 보살펴주고 싶은 여자보다 능력 있는 여자가 되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제작사 로고스 필름(주) 측은 “‘컬러 오브 우먼’ 시놉시스가 완성되자마자 윤소이에게 건넸을 정도로 변소라 역은 윤소이에게 적역이었다”며 “윤소이가 여러 가지 해외촬영과 스케줄로 인해 출연이 어려웠지만, 다행히 스케줄을 맞출 수 있게 돼서 변소라 역에 흔쾌히 출연을 결정지었다. 당당한 커리어우먼 변소라로 완벽하게 변신할 윤소이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변소라 역에 대해 윤소이는 “시놉시스를 읽자마자 자기 자신을 믿고, 누구보다 열심히 사는 캐릭터인 변소라 역이 너무 마음에 들었다. 지금까지 했던 어떤 역할보다 자신만만하고 당찬 모습을 잘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며 “변소라는 대다수의 여자들이 사회생활을 하면서 느끼는 고민과 괴로움을 함께 풀어낼 수 있을 것 같아서 더욱 매력적인 역할이라고 생각한다. 많은 여성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연기하겠다”고 다부진 포부를 밝혔다.

‘컬러 오브 우먼’은 화장품 회사를 배경으로 두 여자의 불꽃 튀는 경쟁과 솔직 대담 로맨스를 보여주며 여성들의 공감과 판타지를 자극할 본격 심리 코믹 멜로다. 전혀 다른 삶의 방식, 전혀 다른 가치관, 전혀 다른 매력을 가진 두 여자를 통해 비밀스러운 여성 심리를 속속들이 들여다보며 공감과 응원을 불러일으킨다는 계획.

여기에 많은 사랑을 받았던 MBC ‘궁’의 김수영 PD와 영화 <용의주도 미스신>을 집필한 이시현, 드라마 <질투>의 최연지, <괴물2> 공동각본 전용성, 영화 <6년 째 연애 중>의 박현진으로 구성된 빵빵한 작가진이 의기투합하여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컬러 오브 우먼’은 종합편성채널 채널A가 야심차게 준비한 개국특집 월화미니시리즈로 오는 12월 방송될 예정이다.

박은철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