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예능
'나 혼자 산다' 김동완, 놀이공원에서 EXID 삼촌팬 되다!

'나 혼자 산다' 김동완, 놀이공원에서 EXID 삼촌팬 되다!

MBC ‘나 혼자 산다’의 김동완이 혼자서 놀이공원 나들이를 떠났다.

김동완은 평소 롤러코스터를 하루에 17번 탈 정도의 놀이공원 마니아라고. 이날 역시 모든 놀이기구를 정복하겠다는 비장한 각오(?)로 놀이공원에 들어섰다. 김동완은 롤러코스터를 세 번 연속 타고, 아찔한 놀이기구에서도 평온한 표정을 유지하는 등 놀이공원 마니아의 면모를 과시했다.

특히 김동완은 더운 날씨에도 혼자서 놀이공원을 제 집처럼 돌아다니며 연인들의 성지로 불리는 장미공원에 가서 사진촬영에 푹 빠졌다. 뿐만 아니라 레스토랑에 들어가 만찬을 즐기는 등 ‘혼자 놀기 끝판왕’의 입지를 굳혔다.

▲ 사진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한편, 이날 촬영차 놀이공원을 방문한 EXID를 만난 김동완은 카메라부터 꺼내들어 사진을 찍었다. 데뷔 17주년 아이돌도 EXID 앞에서는 웃음꽃 만개하는 삼촌팬이 되었다고.

혼자서도 공사다망한 김동완의 놀이공원 정복기는 오늘(3일) 밤 11시 15분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연호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