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예능
'라디오스타' 전소민, '자석인간' 변신 얼굴개그 대폭소!

'라디오스타' 전소민, '자석인간' 변신 얼굴개그 대폭소!

'라디오스타’ 전소민이 ‘자석인간’으로 변신했다. 그는 청순미 폴폴 풍기는 외모와는 달리 생각지도 못한 기상천외 얼굴개그를 선보여 스튜디오를 폭소케 만들었다.

오늘(1일)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윤박-전소민-슬리피-정상훈이 출연하는 물 들어올 때 노 젓고 싶은 ‘예능 뱃사공 특집’ 편이 진행된다.

이날 전소민은 “귀여운 사랑꾼”이라는 소개와 함께 등장해 해맑은 미소로 스튜디오를 화사하게 만들었다. 이후 그는 귀엽고 청순한 외모와는 달리 범상치 않은 ‘4차원 예능감’을 발산하며 모두를 배꼽 쥐게 만들었다.

▲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전소민은 이마에 동전을 붙이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폭소를 유발한다. 전소민은 “예전에 텔레비전에 자석인간! 제가 되더라 구요~”라더니 제작진이 준비해준 동전과 숟가락 등을 이마에 척척 붙이기 시작해 모두를 놀라움에 휩싸이게 만들었다.

이어 전소민은 폭발적인 ‘4차원기’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그는 “외계인이 있대요~ 우리 중에!”라며 외계인 존재에 대한 믿음을 표출하는가 하면, 천진난만한 얼굴로 감춰뒀던 개인기를 대 방출하기 시작한 것. 이런 전소민의 모습에 4MC들과 다른 게스트들까지 승부욕에 불이 붙어 녹화 중간에 난데 없는 ‘개인기 배틀’이 이뤄졌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무엇보다 전소민은 여배우답지 않은 솔직한 입담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MC들의 “(차기작) 뭐 있어요?”라는 질문에 단 1초의 머뭇거림 없이 “없어요~”라며 쿨하게 답한 뒤, “저는 이제 불러만 주시면..”이라며 솔직하게 마음을 드러내 모두를 웃음짓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전소민이 얼마나 빵빵한 예능감과 솔직한 입담을 뽐낼지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과연 전소민은 어떤 ‘4차원’ 개인기와 이야기들로 안방극장을 폭소케 만들지, ‘자석인간’으로 변신한 전소민의 기상천외한 얼굴개그는 오늘(1일) 밤 11시 1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규현 4MC가 어디로 튈 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연호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