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드라마
‘브레인’ 첫회부터 화끈한 ‘깜짝 카메오’ 열전! 매회 재미 돋는 ‘깨알 웃음 카메오’ 예고!

신개념 명품 의학드라마 ‘브레인’이 깨알웃음을 주는 깜짝 카메오들의 등장으로도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첫 방송부터 쾌조의 스타트를 선보이며 대박 드라마 탄생을 예고하고 나선 KBS 새 월화드라마 '브레인'(극본 윤경아/ 연출 유현기/제작 CJ E&M)에 마르코, 유채영, 개그맨 송준근이 특별출연하며 시선을 집중시킨 것. 이들은 파격적 노출과 과감한 연기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한편, 극에 활기를 불어넣어주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 폭풍 호응을 얻었다.

14일 방송된 ‘브레인’ 첫 회 첫 장면을 화끈하게 장식한 주인공은 마르코와 유채영. 수영강사로 분한 유채영과 멋진 근육을 가진 다이빙 남으로 변신한 마르코는 아찔한 수영복 차림을 선보였다.

특히 얼마 전 결혼으로 이제 막 새신랑이 된 마르코는 탄탄한 근육이 돋보이는 명품 몸매를 한껏 드러내며 촬영장 분위기마저 뜨겁게 달구었다는 후문. 마르코의 단단한 근육질 몸매에 반한 유채영 역시 특유의 코믹한 표정으로 유쾌한 매력을 발산했다.

짧지만 강렬한 임팩트를 심어준 ‘브레인’ 특별출연은 개그맨 송준근의 등장으로 이어졌다. 송준근은 ‘브레인’에서 갑작스럽게 교통사고를 당한 상사 엄신영(이경화)의 부하직원 하대리 역을 맡아 의기소침한 쩔쩔남을 연기했다. 송준근은 뇌에 이상증세를 보인 엄신영의 과격한 뽀뽀세례를 받는가 하면, 엄신영을 향한 박력 넘치는 사랑고백까지 버라이어티한 연기를 선보이며 정극 연기자로의 새로운 변신을 꾀했다.

무엇보다 ‘브레인’은 첫 방송 후 탄탄한 스토리에 긴장감 넘치는 수술 장면, 배우들의 개성 넘치는 연기력이 뒷받침된 100% 신개념 명품 의학드라마의 탄생이라는 열광적인 호평을 얻고 있는 상황. ‘브레인’의 웃음코드를 담당하는 강력한 카메오들의 등장에 시청자들은 폭풍 호응을 보내고 있다.

마르코, 유채영, 송준근 등 첫 회부터 개성만점 카메오들을 등장시킨 ‘브레인’은 앞으로도 명품 카메오들을 대거 등장시키며 깨알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브레인’ 제작사 CJ E&M 측은 “‘브레인’을 이끄는 주역들 이외에도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킬만한 다양한 캐릭터의 배우들이 특별출연할 예정이다. 개성강한 카메오들의 특별한 등장이 ‘브레인’의 극적 재미를 더욱 배가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브레인’에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그런가하면 14일 첫 방송된 ‘브레인’은 시청률 10.1%(AGB닐슨, 수도권 기준)을 기록하며 순조로운 첫출발을 선보였다.

특히 방송 후 실제 신경외과 의사들의 전폭적인 지지가 쏟아진 가운데 ‘브레인’을 향한 강한 기대감과 응원의 메시지를 보낸 의료인들도 생겨난 상황. 한 대학병원 신경외과 교수는 “신경외과는 인생 드라마가 많은 과로 ‘브레인’에서 선보여질 다양한 병동 이야기에 기대감이 크다”며 “흥미진진한 ‘브레인’의 열혈 시청자가 될 듯하다. 앞으로도 더 재미있고 유익한 ‘브레인’을 만들어주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브레인’은 14일 1, 2회 연속방송으로 15일 결방되며 오는 21일 밤 9시 55분에 3회가 방송될 예정이다.

박은철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