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인사이드
이병헌 사건 공판, 다희 반성문 제출…왜?

이병헌 사건 공판, 다희 반성문 제출…왜?

배우 이병헌 사건 공판이 지난 16일 열린 가운데 이병헌을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는 글램 다희가 법원에 자필 반성문을 제출한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법원 한 관계자는 이병헌 사건 공판 하루 뒤인 17일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글램 다희가 오늘 법원에 자필 반성문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반성문 내용을 비롯해 구체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알려드리기 어렵다”며 “반성문이 앞으로 재판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도 알 수 없다”고 설명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이지연과 김다희를 구속 수사한 결과를 공개하며 “이들이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게 아니라, 사실상 사전 공모 하에 공갈 협박을 가한 혐의가 인정된다”고 밝혔다.

▲ 방송화면 캡처
또한 “이병헌과 연인 사이였다는 이지연의 일방적인 주장은 신뢰하기 어렵다. 두 사람이 사귄 것으로는 보기 힘들다”는 의견을 덧붙였다.

이병헌 사건 공판 관련 법률 전문가들에 따르면 공갈 협박 사건의 경우, 범행 동기가 ‘우발적’이었다는 사실만으로는 감형에 도움이 되진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계획 범죄’가 사실로 인정된다면 가중 처벌이 내려지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 마디로, 죄질이 나빠 정삼 참작의 여지가 없다는 논리다.

한편 16일 오전 서울중앙지법 형사9단독 심리에서 글램 멤버 다희와 이지연에 대한 첫 공판이 진행된 가운데 이지연측 변호인은 “이병헌이 이지연에게 스킨십보다 더한 것을 요구했고, 이지연이 이를 거절하자 헤어지자고 했다. 그 과정에서 발생한 일”이라며 “집을 사달라고 요구했다는 검찰 측 공소사실도 사실과 다르다. 이병헌이 성관계를 요구하는 과정에서 이지연에게 먼저 살 집을 알아보라고 말했던 것”이라고 주장했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병헌 이지연, 문제될 행동 없었다? "있었다면 왜 신고했겠나" icon[이병헌 모델 이지연] 이병헌, 단둘이 만난적 없다더니? icon이병헌 이민정 광주집, 이렇게 으리으리했어? icon이병헌 이지연, 소속사측이 밝힌 만난 시점 왜 바뀌었나? icon이병헌 협박사건, 허지웅 일침 "아예 조용히 있던가…" icon이민정 광주집, 침체된 분위기였다?! icon이병헌 한효주 광고, 갈수록 점입가경…공방 뜨거워 icon이병헌 이지연 언급? 강병규 "트위터 글 의미 코멘트 요청 거절" icon이병헌 모델 이지연, GAME OVER? icon한효주 이병헌, 두 ★의 협박 잔혹사 icon이병헌 모델 이지연, 2010년 광고 통해 얼굴 알린 한수민? icon이병헌 모델 이지연, 정체는? 한수민 "멋진 배우가 되는게 꿈" icon이민정 반응 초미 관심 "마음고생 없었다면 거짓말" icon이병헌 광고, B사가 그를 선택한 것은 패착? icon이병헌 광고, 이지연 추정 인스타그램 속 "단언컨대…" icon강병규 트위터, 이병헌 향한 독설 뭐가 있었나?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강병규 "토할 것 같지만 참았다"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과거 이병헌 전 여친 발언 '눈길'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강병규 트위터 '5년 전 이병헌'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강병규 "이병헌과는 끝까지…" icon이병헌 강병규, 김승우 "등뒤에서 야구방망이로 가격 당한 건 강병규" icon강병규 이병헌, 악 VS 선? 강병규 과거 발언 '눈길' icon이병헌 이민정, SNS 글 '의미심장' icon이지연 이병헌, 강병규의 1년7개월만 트윗 '눈길' icon이병헌 다희, 한류★ 상대로 한 현직 아이돌의 '간 큰' 범죄 icon이병헌 다희 사건 사과 [전문] "가장 소중하고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큰 실망과 상처 줘"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과거 독설 배경으로 지목되기도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두 사람의 질긴 악연 새삼 주목 icon강병규 막말 "이병헌ㆍ이민정 잡놈들은 참…" icon강병규 막말 "내가 홍길동? 뵨태를 변태라 못 부르게?" icon이병헌 협박녀, 과거 강병규 사건 이어 또? icon이병헌 사건 "월드스타라 그 정도는…"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