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인사이드
이병헌 강병규 사건, 과거 '증인' vs '피고인' 첫만남 어땠나?

이병헌 강병규 사건, 과거 ‘증인’ vs ‘피고인’ 첫만남 어땠나?

일명 이병헌 강병규 사건이 연일 온라인상 주목을 받고 있다. 이병헌 강병규 사건은 과거 이병헌 강병규 두 사람이 같은 사실을 두고 상반된 입장차로 치열한 법적공방을 벌인 바 있다.

특히 이병헌 강병규 두 사람은 증인과 피고인의 신분으로 지난 2010년 법정에서 ‘첫만남’을 가져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당시 재판은 이병헌 강병규 사건과 관련, 처음으로 법정에 출석한 이병헌은 강병규를 이번 사건의 배후로 지목하게 된 배경과 자신이 강병규 측으로부터 공갈협박을 당했다고 느낀 정황을 자세히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강병규는 “자신은 이병헌을 협박한 사실이 없고 공갈협박을 가했다는 사람들이 누구였는지도 밝혀지지 않은 상태”라며 혐의 내역을 완강히 부인했다.

▲ 이병헌 강병규
강병규는 재판 직후 “지난해(2009년) 공갈협박을 가한 정체불명의 남자들이 누구이고, 나한테 직접적인 협박을 받은 사실이 있는지를 묻는 질문에 이병헌이 제대로 대답하지 못했다”며 “협박을 당했다는 이병헌 측의 주장이 허위임을 확신했다”고 강조했다.

반면 이병헌은 “그동안 일련의 과정이 음모처럼 비쳐졌다”, “법정에서 진실이 가려질 것”이란 말로 가해자가 강병규 측이라는 종전의 입장을 굽히지 않았다.

이병헌은 “지금까지 침묵하고 있었던 것은 너무나 어이없고 생각지도 못한 음모에 휩싸였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라고 밝힌 뒤 “법적으로 했으면 빨리 끝날 것을 너무나 많은 시간이 흘렀다”면서 “내가 알고 있는 모든 걸 증언했으니 조만간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른바 ‘이병헌 강병규 사건’의 피해자와 가해자로 알려진 양측 당사자가 첫 만남을 갖게 됐다는 점에서 이날 이병헌의 등장은 각별한 관심을 받았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민정 반응, "믿고 따라 줄테니 기운내라" 과거발언 '눈길'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과거 이병헌 전 여친 발언 '눈길'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강병규 트위터 '5년 전 이병헌'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강병규 "이병헌과는 끝까지…" icon이병헌 강병규, 김승우 "등뒤에서 야구방망이로 가격 당한 건 강병규" icon이병헌 강병규 김승우, 과거 이병헌 강병규 사건에 김승우는 왜? icon이병헌 이지연, 동영상 촬영장소는 레스토랑?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판결 후 이병헌 측이 강병규에 한 말은? icon강병규 이병헌, 악 VS 선? 강병규 과거 발언 '눈길' icon이병헌 협박모델 이지연, 한 모씨로 활동? icon이민정 반응, 이병헌 소속사 입장과 같은 맥락? icon이지연 이병헌 사건, 이병헌 측 조심스런 대응 이유는? icon이병헌 이민정, SNS 글 '의미심장' icon이지연 이병헌, 강병규의 1년7개월만 트윗 '눈길' icon이병헌 다희, 한류★ 상대로 한 현직 아이돌의 '간 큰' 범죄 icon이병헌 다희 사건 사과 [전문] "가장 소중하고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큰 실망과 상처 줘"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과거 독설 배경으로 지목되기도 icon이병헌 강병규 사건, 두 사람의 질긴 악연 새삼 주목 icon강병규 막말 "이병헌ㆍ이민정 잡놈들은 참…" icon강병규 막말 "내가 홍길동? 뵨태를 변태라 못 부르게?" icon강병규 "이변태…" 막말 '눈길' icon이병헌 협박녀, 과거 강병규 사건 이어 또? icon이민정 반응, 이민정 소속사 “어떠한 내용도 알지 못해” 공식반응 icon이병헌 사건 "월드스타라 그 정도는…"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