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예능
‘와카남’ 이사 간 은가은, 감성 물씬 ‘뉴 하우스’ 첫 공개

‘미스트롯2’ 양지은-은가은-마리아가 ‘와카남’에 출연, ‘미스트롯2’ 출연 이후 180도 달라진 일상 이야기를 전한다.

TV CHOSUN 가족 예능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이하 ‘와카남’)는 변화된 시대에 따라 경제력이 높은 아내가 늘어나고 있는 생활 트렌드를 적극 반영한, 전 세대를 아우르는 ‘뉴노멀 가족 리얼리티’다. 이와 관련 14일(오늘) 밤 10시 방송되는 ‘와카남’ 12회에서는 ‘미스트롯2’ 양지은과 은가은, 마리아가 오랜만에 모여 반전미 가득한 수다와 흥 폭발 노래를 함께하는 현장을 선보인다.

먼저 양지은과 은가은은 추석 전야 준비를 위해 남대문 시장을 찾았고, 구매한 물건을 결제할 사람을 정하기 위해 각자의 카드를 내건 즉흥 인기 배틀을 벌였다. 이 때 시장 상인들과 손님들이 두 사람을 알아보기 시작하면서, 현장에는 때아닌 팬 미팅 분위기가 형성됐던 터. 곧이어 양지은은 ‘미스트롯2’ 진(眞)의 압도적 위엄을 제대로 보여주며 카드를 플렉스했다. 두 사람이 함께한 남대문 시장에서 과연 어떤 흥겨운 풍경이 펼쳐졌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은가은은 최근 이사한 자신의 ’뉴 하우스‘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은가은의 새집은 이전보다 훨씬 넓어진 공간에 깔끔하고 감각적인 인테리어를 자랑했던 상황. 함께 장을 본 양지은을 집으로 초대한 은가은은 양지은과 요리 만들기에 나섰고, 양지은은 ‘미스트롯2’ 우승 이후 역전된 부부간의 경제력을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양지은이 무려 결혼 5년 만에 남편의 카드를 벗어났다며, 진정한 ‘돈의 맛’을 깨달았다는 깜짝 심경 고백을 전하면서, 제주댁 양지은이 마주한 크고 작은 일상의 변화는 어떤 것일지 귀추를 주목케 하고 있다.

그런가하면 이후 마리아가 은가은의 집을 방문하면서, 세 사람은 한 상 가득 차린 맛깔나는 음식과 신나는 노래, 폭풍 수다를 털어냈다. 더욱이 마리아는 이 자리에서 직접 작사-작곡한 신곡을 방송 최초로 선보여 듣는 이들의 귀를 쫑긋하게 했다. 첫 소절부터 구수한 느낌을 물씬 풍기며 모두의 입에서 ‘대박 예감’을 외치게 한 마리아의 신곡에 호기심이 치솟고 있다.

제작진은 “여전히 유쾌하고 상큼하고 러블리한 세 사람이 ‘미스트롯2’를 통해 돈독하게 쌓아온, 믿고 보는 케미로 포복절도한 웃음을 안겼다”며 “‘미스트롯2’ 이후 세 사람의 일상이 어떤 변화를 겪게 되었을지, 솔직한 세 사람의 고백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 12회는 14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창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