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예능
‘애로부부’딩크족 남편의 ‘임신한 상간녀’ 등장에 해법은?
사진 : 채널A

SKY와 채널A가 공동 제작하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가 '손깍지 MC'로 컴백한 안선영과 함께 기대에 어긋나지 않는 놀라운 에피소드로 돌아온다.

15일 방송될 채널A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서는 “손깍지 덕분에 MC가 된 분”이라는 설명과 함께 새로운 고정 MC 안선영이 출격했다.

앞서 스페셜 MC로 출연한 안선영은 “손깍지부터 바람”이라는 명대사를 남겼고 역대급으로 유쾌한 스튜디오 분위기를 예고했다.

이날 방송되는 ‘애로드라마’에서는 “그 쪽 남편의 아이를 가졌거든요”라며 갑자기 나타난 상간녀 앞에서 ‘얼음’이 된 한 아내의 모습이 공개된다고.

아이 없이 둘이서만 알콩달콩 지내자고 말하던 남편은 “애도 안 낳아봤으면서 내 마음을 알아?”라고 아내에게 고함을 질렀고, 아내는 한 순간에 불청객으로 전락했다. MC 이용진은 “아내 분, 저게 무슨 봉변이냐...”라며 차마 말을 잇지 못했다.

한편 ‘속터뷰’에서는 “정관수술을 하라”며 “이혼하고 싶으면 둘째 갖자”는 아내와 “둘째를 낳으면 바로 묶겠다”는 남편이 첨예한 대립을 펼쳐 그 결과를 궁금케 한다.

‘손깍지 MC’ 안선영의 유쾌한 진행 속에 어느 때보다 놀라운 사연들로 무장하고 돌아오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는 15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창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