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STAR INSIDE
[J 스타] 산악인 노구치 켄 (野口健)의 '딸 바보' 인증 샷에 팬들 "그럴 만하다" 인정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산악인 노구치 켄(47)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갱신하면서 장녀 에코(16)와의 부녀 쇼트를 공개했다.

노구치씨는 15일의 투고를 통하여 「1년전의 오늘은 야쓰가다케 (八ケ岳)에 오르고 있었군요~.그땐 아직 둘이서 그 해 봄의 히말라야 원정을 향해서 트레이닝하고 있었지요~딸도 첫 6000 M봉을 향해서 집중하고 있었지요」라고 1년전에 야쓰가다케를 부녀로 등산한 쇼트를 업.

향후에 대해서는 "올해는 어떻게 될 일인가요. 가을 시즌에는 어떻게 될까요? 마나슬루를 할 수 있을까? 그래도 가을에 마나슬루를 한다면 역시 봄에 6000m를 해두고 싶습니다. 아니 히말라야가 아니라 하다 못해 야쓰가다케라도 돌아가고 싶은데…'라고 결말을 맺었다.

노구치 부녀의 쇼트에 팔로워들은 「멋진 부모와 자식」 「귀여운 딸이군요」 「두 분 모두 멋진 웃는 얼굴이군요」 「볼 때마다 성숙한 여성으로 성장을 느끼게 하네요」 「에코씨 매우 큐트」 「데레데레네요」등의 코멘트가 전해지고 있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