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POP
[J-Pop] 쟈니즈 Jr. 활동에 만 22세 연령 제한 제도 도입 발표 - '23년부터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쟈니즈 사무소는 16일, 쟈니즈 Jr.의 활동에 일정한 연령 제한을 마련하는 것을 공식 사이트에서 발표했다. 구체적으로는 만 22세에 달한 후 처음 3월 31일까지 사무소와 합의가 되지 않으면, 쟈니즈 Jr.의 활동을 같은 날로 종료한다는 것이며, 준비 기간을 거쳐 2023년 3월 31일부터 적용한다고 한다.

「쟈니즈 Jr. 제도 개정에 관한 보고」라고 제목을 붙인 리포트에서 사무소측은 「쟈니즈 Jr.의 제도는, 쟈니즈 사무소가 목표로 하는 엔터테인먼트에 빠뜨릴 수 없는 아이돌, 탤런트의 발굴과 육성을 목적으로, 쟈니가 프로듀서 인생을 통해 소중히 쌓아 올려 온 것」이라고 설명. 게다가 「쟈니즈 Jr.의 제도가 탄생한 당시에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탤런트가 데뷔해, 다방면에 걸친 활동의 기회를 얻을 수 있게 된 것이, 쟈니즈 Jr. 소속 멤버들의 나날의 활동의 희망이 되고 있습니다」라고 큰 성과가 있었음을 말했다.

한편으로 「이러한 풍족한 환경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인생의 기로라고 불리는 나이를 맞이한 쟈니즈 Jr.가, 적절한 진로를 결정하기 어려워지고 있는 것은 아닌가, 라고 하는 것도 동시에 염려되게 되었습니다」라고 문제점을 제시. 향후는 제도 창설 당시의 신념을 지켜, 원형을 유지하면서 「쟈니즈 Jr.의 활동은, 아이돌, 탤런트로서 데뷔를 목표로 하는 것이 대전제라고 하는 기본으로 재차 되돌아옴과 동시에, 개인의 적절한 진로 결정의 확보라고 하는 관점에서도, 이번, 쟈니즈 Jr.의 활동에 대해, 일정한 연령 제한을 두기로 했습니다」라고 제도의 일부 개정이라는 결론에 이른 것을 설명했다.

개정 후에 대해 사무소측은 「이 새로운 연령 제한에 관련되는 제도를 도입한 것으로, 본의 아니게 쟈니즈 Jr.로서의 활동을 계속하는 것이 실현되지 않는 멤버가 나올 가능성이 있습니다만, 어쨌든 「쟈니즈 Jr.에 재적해서 다행이다」라고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을 함께 보내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라고 부연 설명했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