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STAR INSIDE
[J 스타] 스즈키 아이리 (鈴木愛理), 프로 골퍼 아빠와 코스 인증샷 화제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전 아이돌 그룹 「℃ute/Buono!」의 스즈키 아이리(26)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갱신하면서, 아버지인 프로 골퍼 스즈키 토오루(54)씨와의 부녀샷을 공개, 처음으로 코스에서 드라이버샷을 날리는 레어한 모습도 소개했다.

아이리는 '월간 골프 다이제스트'를 통해 첫 부녀 대담을 실시. 스즈키 토오루 프로와의 롱인터뷰에서 인터뷰어로 나서서 웃는 얼굴의 아버지와 대화하는 모습이나, 아버지가 응시하는 앞에서 예쁜 스윙으로 드라이버 샷을 날리는 동영상을 업로드하고는, 「매우 내용이 진한 스즈키 가족의 이야기입니다. 훌륭한 문장으로 정리해 주셔서, 가보로 해야한다고 가족끼리 말하고 있을 정도」라고 엮었다.

또 해시태그를 달고 #처음 코스에서 드라이버를 쳤더니 #맞았어요 #날아간 방향은 둘째 치고 #슬슬 골프하고 싶어졌어요 #인터뷰어 사양 복장 #다음엔 제대로 차려입고 #코스에 올라갔으면 좋겠어요, 라고 골프에 흥미를 밝히며 #시니어 골프도 #노릇 골프도 #노릇하기 짝이 없는 #최고로 재밌는 경기죠 #아버지 응원도 잘 부탁했다.

이 투고에 팬들은 「제일 행복한 아버지」 「아이리 짱과 같이 좋은 스윙을 하고 있어 깜짝 역시 애슬리트의 딸」 「아빠 멋있다」 「부녀라서 즐거울 것 같다」등의 코멘트를 전했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