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TRAVEL
[J TRAVEL] 후지큐 하이랜드, 2021년 여름 "FUJIYAMA 타워" 전망대 영업 개시 예고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후지큐 하이랜드를 전개하는 후지 급행은 18일 절규 코스터 「FUJIYAMA」의 점검탑 건설에 맞추어 정상 부분을 전망대로 하는 「FUJIYAMA 타워」를 영업하는 것을 발표했다. 2021년 여름 완성 예정이다.

내년에 탄생 25주년을 맞는 'FUJIYAMA'에서는 이번에 건설되는 점검탑은 매일 점검을 보다 원활하게 하기 위해 계획된 것이며, 꼭대기 층은 FUJIYAMA 레일과 비슷한 높이에 있어 브릿지를 건너면 타워와 레일을 오갈 수 있다고 한다.

"지금까지 FUJIYAMA 승강장에서 레일을 걸어서 오르면서 점검하던 중, 이 점검탑이 완성됨에 따라 코스 중간부터 점검할 수 있습니다"

그 점검탑의 최상층이 전망대로 개방되며, 「FUJIYAMA 스카이 덱」이라고 제목을 붙인 전망대의 높이는 약 55미터이고, 좌우로 아름답게 뻗은 후지산의 능선을 멀리까지 조망할 수 있다고 한다.

후지 급행 측은 「지금까지 스탭들은, 매일 아침 점검중의 레일 위로부터 푸른 하늘을 배경으로 우뚝 솟은 숨을 삼킬 정도로 아름다운 후지산의 웅자를 바라보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 경치는, 점검 스탭과 「FUJIYAMA」를 탄 사람만이 볼 수 있는"소중한 절경"이었습니다. 이번, 점검탑을 건설하는 것에 즈음해, 이 한정된 사람 밖에 볼 수 없었던 "소요의 절경"을 보다 많은 사람이 즐기고, 세계에 자랑하는 일본의 상징인 후지산의 아름다움을 가까이에서 느껴 주셨으면 하는, "절경의 나눔"을 하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라고 전했다.

또, 「FUJIYAMA 타워」내에는 「FUJIYAMA 스카이 덱」외에, 전망 플로어에서 아래까지 단번에 미끄러져 내려오는 튜브형 슬라이더 「FUJIYAMA 슬라이더」나, 난간이 없는 바람의 통로를 하네스를 장착해 돌아보는 「FUJIYAMA 워크」도 도입 예정이다.

아울러 「FUJIYAMA 타워」건설에 수반해, 「FUJIYAMA」는 내년 2월경부터 운휴된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