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Culture] 日 국립과학박물관, "THEATER360"의 신작 영상 '3만년 전의 대항해' 공개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일본의 국립 과학 박물관에서는 2019년 7월에 「3만년 전의 항해 철저 재현 프로젝트」(당관 주최)에서 성공한 통나무 배에 의한 대만에서 요나구니섬에의 실험 항해를, 국립 과학 박물관의 대인기 극장 「이세식품 THEATER360」(※)에서 360° 전방위의 박력의 영상으로 전달한다. 나레이션: 미츠시마 히카리 (満島ひかり).

일본 열도에 처음 온 선조들은 어떻게 넓은 바다를 넘었는지--그 두근거림과 흥분을 통나무 배를 젓는 사람의 시선으로 가상 체험할 수 있는 전례 없는 작품이다.

※360° 전방위로 영상이 비추어져 독특한 부유감 등을 맛볼 수 있는 세계 최초의 극장이다.
【참고 URL: https://www.kahaku.go.jp/exhibitions/theater360/】

3만년전 대항해-호모 사피엔스 일본상륙-'작품개요  

최초의 일본 열도인은 3만년 전에 어떻게 넓은 바다를 넘어 열도에 도착했습니까? 당시의 대항해를 연구하고 재현하고자 국립과학박물관이 실시한 것이 '3만년 전 항해 철저 재현 프로젝트'이다. 본 작품에서는 쪽배 편으로 대만에서 요나구니섬으로 건너간 200킬로미터가 넘는 실험 영상을 바탕으로, 선조들의 항해를 체험해 볼 수 있다. 여배우 미츠시마 히카리가 내레이션을 맡아 3만년 전의 대항해를 안내한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