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STAR INSIDE
[J 스타] 카토리 싱고 (香取慎吾), TV 도쿄 드라마 '어나니머스 (アノニマス)' 주연 캐스팅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전 SMAP의 카토리 싱고(43)가 내년 1월기의 TV 도쿄계 연속 드라마 「어나니머스~경시청 "손가락 살인" 대책실」(월요일·후 10시)의 주연으로 캐스팅되었다.

2016년 섣달 그믐날의 SMAP 해산 이후 첫 지상파 드라마이자 민방 드라마는 같은 해 3월, 테레 아사히계의 「스트레인저 바케모노가 사건을 파헤친다~」 이래이고, 테레토에서는 드라마 데뷔작인 1988년 「위험한 소년 3」이래 33년만이다. 당시 11세. 싱고는 「초등학생이었던 내가 전차로 TV 도쿄에 다니고 있었을 때의 긴장감이 되살아납니다」라고 감개무량한 소감을 밝혔다..

인터넷에서의 비방 중상이 사회적 문제가 되는 가운데, 전 경시청 수사 1과 형사로 분하여 신설 「손가락 살인 대책실」에서 분투한다. 어나니머스는 '익명'. '손가락 살인'은 키보드에 의한 (인터넷 상에서의) 살인을 말한다.

카토리 싱고는 오랜 만의 테레토 드라마 출연에 대하여 "2021년의 개막에, 나를 필요로 해 준 스탭 여러분의 생각과 함께, TV로, 테레비 도쿄에서, 지금의 카토리 싱고의 전력을 시청자 여러분에게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처음으로 텔레비전에 나오게 되었을 때의 기쁨을 생각하면서!"라고 의욕을 밝혔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