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STAR INSIDE
[J 스타] 사시하라 리노 (指原莉乃), 호우 피해 오이타현 등에 2000만엔 기부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탤런트 사시하라 리노(27)가 호우로 심대한 피해를 입은 재해지에 2000만엔의 기부를 한 것이 14일 알려졌다.

관계자에 의하면, 현지 오이타현과 일본 적십자사에 각각 1000만엔, 합계 2000만엔을 기부했다고 한다. 소속 사무소는 이 날, 스포츠호치의 취재에 대해 「어디까지나 본인의 마음으로 하고 있는 것이며, 사적인 것이기 때문에 본인에게 맡기고 있습니다」라고 코멘트했다.

사시하라는 오이타시 출신이며, 2012년부터 2019년까지 후쿠오카시를 거점으로 활동하는 여성 아이돌 그룹 「HKT48」에 소속되어 있었다. 7월 6일에는 자신의 트위터에 "큐슈의 호우, 걱정입니다. 거주하시는 분들 이미 조심하고 계실 텐데... 조심하세요. 빗소리가 더욱 불안해지고 있습니다."라고 적었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