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TRAVEL
[J TRAVEL] 하토버스 (はとバス) '윈도우 온리' 도쿄 시내 관광 투어 2개월 만에 재개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운행을 중지했던 '하토버스'가 13일, 약 2개월만에 투어의 일부를 재개했다.

이날은 공교롭게도 비가 내리는 가운데, 비옷에 마스크를 쓴 승객들이 2층 오픈 버스에 올라 약 1시간 정도의 도쿄 관광을 즐겼다.

이 날은 도중에 하차하지 않는 윈도우 관광 온리의 투어로, 도쿄역을 출발해 국회의사당이나 도쿄 타워, 가부키좌, 긴자등을 도는 코스. 감염 예방을 위해, 승차 시에 체온을 실시하였으며, 정원을 반으로 해 좌석의 간격을 두는 조치가 취해졌다. 결국 우천으로 1편만 운항했지만 가족 단위 등 9명의 승객이 만끽했다고 한다.

 승차한 버스 가이드 사토 카오리(45)씨는 "4월에는 손님이 오지 않는 날도 있어 3개월 만에 가이드가 됐다.오늘 아침부터 계속 긴장하고 있었지만, 오랫만에 고객의 웃는 얼굴을 볼 수 있어 기쁘다」라고 기뻐했다.

 당면은 도내를 도는 투어만 실시하고, 내달 이후에 재개하는 코스 추가를 검토하고 있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