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TRAVEL
[J TRAVEL] 오사카 명물 복어 요리점 '즈보라야 (づぼらや)' 100년 역사를 뒤로 9월 폐점 결정

[일본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오사카시의 번화가 신세카이와 도톤보리에 있는 노포 복어 요리점 「즈보라야 (づぼらや)」가, 9월에 폐점하는 것이 11일 취재로 밝혀졌다.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지난 4월부터 임시 휴업을 하고 있었으며, 가게 앞에 떠오르듯 쌓아 올린 거대한 복어 초롱이 유명하여 오사카의 상징으로 알려져 있었다.

즈보라야는 1920년 창업. 운영회 사의 마츠다 류지 회장은 취재에 「코로나 뿐만이 아니라, 경영상의 다른 이유도 있어 종합적으로 판단했다」라고 대답했다.

신형 코로나의 감염 확대에 따라 4월 8일부터 신세계 본점(나미하구)과 도톤보리점(츄오구)이 휴업. 홈 페이지에서는, 영업 재개에 대해 「다시 알려 드립니다」라고 하고 있었지만, 재개하지 않은 채 9월 15 일자로 폐점할 예정이라고 한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