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Culture] 희곡 '12인의 야사시 일본인 (12人の優しい日本人)', 배우들의 원격 연기 영상 공개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미타니 코키(58) 의 대표작 "12인의 상냥한 일본인"을 배우가 리모트로 연기하는 "12인의 상냥한 일본인을 읽는 모임"이 6일, YouTube로 무료로 공개가 되어 전후편에서 약 2만 8000이 시청하였다.

이 작품은 법정 밀실 코미디. 미타니의 29세(90년) 때의 희곡으로 "읽는 모임"에는 콘도 요시마사(58), 니시무라 마사히코(59), 요시다 요 등이 출연. 미타니 본인도 피자 가게 점원으로 서프라이즈 등장했다.

이 기획은 "삶의 재미를 즐기자"라고 콘도가 제안. 출연진은 읽는 것을 뛰어넘는 박진감 넘치는 연기를 선보였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