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Movie] 인간실격 (人間失格) - 천재 소설가 ‘다자이 오사무’와 세 여인의 금단의 사랑!오구리 슌 X 미야자와 리에 X 사와지리 에리카 X 니카이도 후미 주연

누계 1,000만 부 이상을 기록하며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소설 『인간실격』을 집필한 천재 작가 ‘다자이 오사무’의 삶을 바탕으로 탄생한 영화 <인간실격>이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인간실격>은 수많은 걸작을 탄생시키며 드라마틱한 인생을 살아온 유명 소설가 ‘다자이 오사무’의 삶과 그를 사랑한 세 여인과의 스캔들을 다룬 작품. 영화는 사진작가이자 영화감독으로 활동하는 니나가와 미카 감독이 소설을 바탕으로 7년 동안 구상하여 다자이 오사무를 둘러싼 스캔들과 인생을 대담하게 담아내 제38회 벤쿠버국제영화제 게이트웨이 후보작에 오르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걸작을 쓰기 위해 끊임없이 사랑과 자살시도를 하는 천재 작가 ‘다자이’ 역에는 <꽃보다 남자>, <크로우즈 제로> 시리즈, <은혼> 시리즈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낸 오구리 슌이 맡아 열연을 펼쳤다. 그는 전례 없던 날카롭고 매력적인 이미지를 위해 체중감량을 감행하면서 ‘다자이’와의 완벽한 싱크로율과 연기력을 선보이며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여기에 ‘다자이’와 금단의 사랑을 맺는 세 여인 역에는 세대를 대표하는 배우들이 참여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행복 목욕탕>을 통해 강인한 엄마의 모습으로 많은 관객을 울린 미야자와 리에가 세 아이의 엄마이자 헌신적인 아내, 그리고 누구보다 그의 재능을 잘 이해하고 독려하는 특별한 존재 ‘미치코’를, <1리터의 눈물>의 사와지리 에리카가 상류계층임에도 불구하고 체면을 신경 쓰지 않고 사랑에 모든 것을 건 첫 번째 애인이자 작가 지망생 제자 ‘시즈코’ 역을, 데뷔 때부터 예사롭지 않은 연기력을 선보인 라이징 스타 니카이도 후미가 결핵에 걸려 급격하게 약해진 ‘다자이’의 곁을 마지막까지 함께한 애인 ‘토미에’를 연기했다.

이 작품을 통해 미야자와 리에는 제43회 일본 아카데미상 우수주연상 후보에, 니카이도 후미는 우수조연상 후보에는 오르게 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뿐만 아니라 <데스 노트> 시리즈의 후지와라 타츠야가 ‘다자이’의 친구이자 극작가 ‘안고’ 역을, <사랑이 뭘까>의 나리타 료가 ‘다자이’에게 지필을 의뢰하는 젊은 편집자 ‘준이치’로 참여해 극의 시너지를 더하며 전 세계 흥행 수익 127억 원을 거두었다.

5월 개봉을 알리며 공개된 <인간실격> 메인 포스터는 어둡지만 다양하고 화려한 색채의 배경에 일본을 대표하는 배우들의 캐스팅이 가장 먼저 돋보인다. 여기에 소설가 ‘다자이’의 매혹적이며 강렬한 눈빛과 입술의 묻은 피는 묘한 분위기를 풍기며 불길한 그의 일생을 암시한다. 또한 하단에 각기 다른 생각을 품고 있는 세 여인의 표정들과 함께 “천재 소설가와 금단의 사랑”이라는 카피는 ‘다자이’를 둘러싼 세 명의 여인과의 사랑이 전 세계를 매료시킨 소설 탄생에 있어 어떤 영향을 주었는지 호기심을 자극시킨다.

소설의 팬뿐만 아니라 영화를 관람한 관객 모두를 만족시킬 다자이 오사무의 작품과 인생을 담은 영화 <인간실격>은 5월 19일 국내 개봉 예정이다.

[기본정보]

제 목: 인간실격

원 제: 人間失格 太宰治と3人の女たち, No Longer Human

감 독: 니나가와 미카

출 연: 오구리 슌, 미야자와 리에, 사와지리 에리카, 니카이도 후미

장 르: 드라마, 멜로/로맨스

수 입 / 배급: ㈜엔케이컨텐츠

공 동 제 공: ㈜에스피오엔터테인먼트코리아

등 급: 15세 이상 관람가

러 닝 타 임: 120분

개 봉: 2020년 5월 19일

[시놉시스]

일본 유명 소설가이자 위태로운 삶을 산 다자이 오사무.

그에게 큰 영향을 미친 세 명의 여자들과의 금단의 사랑과 마지막 유작의 탄생 비화!

술, 약물, 자살시도, 바람에도 아내 미치코는 다자이에게 잔소리조차 하지 않는다.

다자이는 셋째를 임신한 미치코를 두고 다음 소설 집필에 영감을 받는다는 핑계로

제자 시즈코와 연애를 즐기며 소설 ‘사양’을 출간한다.

하지만 ‘사양’이 유행하자 다자이는 더 큰 걸작을 써야 한다는 압박에 시달린다.

설상가상으로 시즈코가 임신을 하자 토미에와 도피하듯 사랑을 나누며 자유롭게 살아간다.

방탕한 생활로 건강을 잃고 원하는 글을 쓸 수 없는 상황에서

다자이는 결국 자신의 모든 것을 파괴하고 피를 토하듯 마지막 소설 ‘인간실격’ 집필에 들어가는데…

이상무 기자  lsmbowie@daum.net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