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STAR INSIDE
[J 스타] 블루종 치에미 (ブルゾンちえみ)- 소속사 퇴사 "새로운 필드에 도전" 선언

[일본 리포터=토니 요시오카] 개그 우먼 블루종 치에미(29)가 이번 달로 소속 사무소 "와타나베 엔터테인먼트"를 퇴사하여 본명인 후지와라 시오리로서 새로운 필드에 도전할 것이 13일 밝혀졌다. 관계자에 의하면, 가까운 시일내에 해외 유학을 하여 외국어를 배우는 것 외에 각국에 건너가 견문을 넓힐 의향이다.

그녀의 지인은 "동경하던 해외에 단신으로 유학하고, 사회 공헌을 포함해 새로운 필드에 도전한다고 합니다. 구체적으로 무엇을 할 지 결정하는 것은 당분간 고심할 것으로 보입니다."라고 밝혔다.

이러한 계기는, 2018년 여름의 호우로 친가가 피해를 입은 오카야마에서 자원봉사 활동에 참가한 것. 원래 환경 문제에도 관심이 많았기 때문에 자신의 시야를 넓히려고 결심했다.

사무소를 원만히 퇴사하고 이르면 다음 달부터 유럽 각국으로 유학할 예정. 사무실은 블루종의 의향을 존중해, 기분좋게 보낸다고 한다. 레귤러 프로그램 "힐난데스!"나 "줄서는 법률 상담소"(이상 니혼TV)는 이번 달로 졸업한다.

 

Tony Yoshioka 기자 (해외)  tyoshioka55@yahoo.co.jp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ny Yoshiok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