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BOOK J BOOK NEWS
[J BOOK NEWS] 2019년 日 비지니스 서적 베스트 셀러 1위는 "메모의 마력 (メモの魔力)"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레이와 시대 최초의 연말연시에 읽어야 할 비지니스 서적은 무엇일까? 닛판 조사 결과 "2019년 비즈니스 서적 연간 베스트 셀러"에 의하면 1위에 오른 것은 『 메모의 마력 』(The Magic of Memos)이다.

'메모의 마력'은 SHOWROOM 대표이사 사장 마에다 유지 (前田裕二)의 저서로서 2018년 12월에 발매되었다.

마에다 유지는 "나에게 있어서 메모란, 삶의 방식 그 자체입니다. 메모에 의해 세계를 알고 아이디어가 생겨납니다. 메모를 통해 자신을 알고 인생의 컴퍼스를 갖게 됩니다. 메모로 인해 꿈을 갖고 열의가 생십니다. 그 열은 확실히 스스로를 움직이고, 사람을 움직이고, 그리고 인생을, 세계를 크게 움직입니다. 누구나 할 수 있지만, 아무도 아직, 그 마력을 깨닫지 못한 "진짜 메모의 세계"에, 어서 오십시오"라고 말하고 있다.

이 책의 히트 요인은 크게 2가지로서, 이른바 "기능 세대"의 독자들이 많은 비즈니스 서적 장르에서 "20대의 젊은 세대에게 많이 읽힌 것"과 "저자의 미디어 노출에 의해 거실까지 인지도가 확장된 것"으로 분석이 되고 있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