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POP
[J-Pop] 요시키 (YOSHIKI), SixTONES의 데뷔곡 프로듀싱 결정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2020년 1월 22일에 공식 데뷔 예정인 SixTONES의 데뷔곡(제목 미정)을 X JAPAN의 YOSHIKI가 제작하기로 결정하였다.

11월 19일에 도쿄 도쿄 국제 포럼 홀 A에서 행해진 SixTONES의 단독 라이브 도중 이같은 사실이 발표된 것. YOSHIKI가 쟈니스 사무소 소속 아티스트에게 악곡을 제공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 된다.

SixTONES를 프로듀싱하는 다키자와 히데아키는 올 봄에 요시키에게 뜨거운 러브콜을 보냈다고 한다. 요시키는 다키자와의 구개와 해외 활동을 염두에 둔 SixTONES의 목표와 마음을 그리는 꿈에 공감해 오퍼를 받아 들였다고 한다. 데뷔곡은 엣지 효과가 있는 격렬함 속에 부드러움과 아름다움도 함께 지닌 스타일로서, "의도적으로 '요시키 멜로디'를 도입한 대작"으로 마무리되어 있다고 한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