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Movie] '신문기자 (新聞記者)' - 원작자 ‘모치즈키 이소코’ 기자도 감탄한 심은경의 열연

‘국내 최연소 흥행 퀸’이란 유일무이한 타이틀을 거머쥔 심은경이 <신문기자>를 통해 정의감에 가득 찬 사회부 기자로 완벽 변신해 화제이다. 영화 <신문기자>는 가짜 뉴스부터 댓글 조작까지, 국가가 감추려는 진실을 집요하게 쫓는 기자의 이야기. 특히 심은경의 연기에 함께한 제작진은 물론, 영화의 모티브가 된 도서 [신문 기자]의 저자 도쿄 신문의 ‘모치즈키 이소코’ 기자 또한 감탄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모치즈키 이소코’ 기자는 ‘동조 압력’이 만연하는 일본 사회에서 개인으로서 그리고 언론인으로서, 집단 즉 정부의 불편한 진실을 파헤쳐 일본에 큰 파장을 일으킨 상징적인 존재이다. ‘동조 압력’이란 집단 내에서 의사를 결정할 때 소수 의견을 가진 사람에게 다수 의견을 따르라 암묵적으로 강요하는 것을 의미한다. <신문기자> 중 심은경이 연기한 국가가 숨긴 충격적 진실을 밝히는 사회부 기자 ‘요시오카’의 모티브가 된 인물이기도 하다. 그런 그녀가 “대화를 나누다가도 촬영이 시작되면 순간 역할에 몰입한다.

순식간에 캐릭터에 동화되는 모습에 깜짝 놀랐다. 역시 프로는 다르다!”라고 말하며 실제 기자와의 완벽한 싱크로율을 선보인 심은경 연기에 대한 호평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요시오카’로 완벽 변신한 심은경에게 함께한 제작진 또한 극찬을 아끼지 않아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심은경은 기자 캐릭터를 맡은 만큼 직접 신문사를 찾아 기자들을 관찰하는 것은 물론, 각본 리딩을 거듭하며 발음과 억양 하나하나까지 세세하게 신경 쓰며 캐릭터 연구에 집중했다. 이뿐 아니라 그녀는 각 상황마다 사소한 동작, 표정을 연구하는 등 ‘요시오카’ 캐릭터에 깊이를 더욱 부여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적극적으로 제안해 후지이 미치히토 감독이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렇듯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며 모두를 놀라게 만든 ‘요시오카’ 캐릭터로 심은경이 일본 영화 전문 사이트인 ‘에이가닷컴’에서 실시한 배우, 감독 인기 설문조사에서 1위를 차지한 만큼 <신문기자> 속 그녀가 펼칠 활약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심은경을 향한 현직 기자와 제작진들의 끊임없는 호평 세례로 궁금증이 배가된 <신문기자>는 10월 17일 개봉한다.

[INFORMATION]

제 목 신문기자

원 제 / 영 제 新聞記者 / The Journalist

감 독 후지이 미치히토

출 연 심은경, 마츠자카 토리

수입/공동배급 ㈜더쿱

배 급 ㈜팝엔터테인먼트

공 동 제 공 ㈜미디어코드, ㈜건축사무소 일정

러 닝 타 임 113분

등 급 12세이상관람가

일본 개봉 2019년 6월 28일

국내 개봉 2019년 10월 17일

이상무 기자  lsmbowie@daum.net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